명의 소개

명의
치매 조기 발견, 약물 외 치료에도 최선
병원

김어수

연세대세브란스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전문분야

알츠하이머, 인지노화, 스트레스성 인지저하, 노년기 우울증

진료과

정신건강의학과

의사소개

주요 진료 분야는 알츠하이머, 인지노화, 스트레스성 인지저하, 노년기 우울증이다. 특히 노년기 치매 예방과 알츠하이머병의 분자정신의학 및 신약 개발에 큰 관심을 두고 연구하고 있다. 치매는 조기 발견하면 진행을 억제할 수 있다. 김 교수는 심리적 스트레스와 뇌대사 저하가 치매 발병률을 높인다는 점에 착안, 단순 약물치료에 머물지 않고 노년기 환자의 심리적 안정과 스트레스 및 우울증 관리, 신진대사에 각별히 신경 쓰고 있다. 또한 다양한 연구를 통해 당뇨병이나 복부비만이 노년기 인지기능 감퇴를 촉진한다는 사실을 밝혀내고, 대사 조절의 핵심 단백질에 존재하는 특정 유전자 변이가 노년층에서 당뇨병과 인지기능 저하를 동시에 유발할 수 있다는 사실을 해외 유명 학술지에 발표했다. 서대문구치매지원센터 센터장,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정회원, 대한노인정신의학회 총무간사다.

학력/경력

학력
연세대 의대 학사
연세대 의대 석사
연세대 의대 박사

경력
연세대세브란스병원 정신건강의학과 부교수
서대문구치매지원센터장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정회원
대한노인정신의학회 총무간사


건강백과

노년기 우울증 senile depression 노인에서 우울증은 흔한 질환이다. 집에 거주하는 노인을 대상으로 한 연구에서 27%의 노인이 우울증상을 호소하며 약 8%는 심한 우울 증상으로 고생하고 있다는 보고가 있다. 노인에서 우울증을 정확히 진단하기는 어렵다. 우울증이 있는 노인들은 정신적인 문제를 말하기를 꺼려하는 대신에 육체적인 증상을 호소하는 경향이 있다. 즉 ‘마음이 울적.. 치매 dementia 치매는 의학적으로는 기억장애가 있으면서 동시에 언어장애, 방향감각 상실, 계산력 저하, 성격 및 감정의 변화 등 4가지 중 1가지 이상이 나타날 때 치매로 진단한다. 한편 우울증이 있을 경우에도 인지기능의 장애를 가져올 수 있다. 이는 우울증 증상이 회복되면 치매 증상도 없어지기 때문에 ‘가성(假性)치매’라고 한다.

병원위치

병원소개

병원사진 썸네일 병원사진 썸네일 병원사진 썸네일 병원사진
주      소
서울시 서대문구 연세로 50-1
전화번호
1599-1004
홈페이지
http://sev.iseverance.com/
상세설명
연세대세브란스병원은 1885년 H.N.알렌이 세운 우리나라 최초의 서양식 병원인 제중원(광혜원)으로 창립된 이래 130년 동안 최고의 첨단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종합 의료기관이다. 국내 최초로 진료의 전문화를 통한 의료의 질 향상을 위해 재활병원, 심장혈관병원, 안.이비인후과병원, 어린이병원과 응급진료센터, 국제진료센터 등 전문센터, 암전문클리닉을 운영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