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의 소개

명의
병원

윤병우

서울대병원 신경과 교수,대한뇌졸중학회 회장

전문분야

뇌졸중, 뇌혈관질환, 경동맥협착, 뇌염, 뇌수막염

진료과

신경과

의사소개

윤 교수는 뇌졸중 전문의이면서 심장내과 전문의이다. 그래서 환자 중에 심혈관 질환으로 인해 뇌졸중이 생긴 환자나 고위험군 환자가 많다. 윤 교수는 짧은 외래 진료 시간 동안 환자에게 충분히 설명하지 못하는 현실을 안타깝게 여긴다. 그래서 조금이라도 더 많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2001년부터 뇌졸중 소식지를 만들어 환자들에게 우편으로 보내주고 있다. 이 소식지를 받아 보는 환자가 전국에 1600명이 넘는다. 일반인들이 뇌졸중 초기 증상이나 대처법 등을 제대로 모르고 있다는 실태조사 결과를 국제 학술지에 발표해 경각심을 심어 주었다.

학력/경력

서울대 의과대학 졸업 및 동 대학원 석·박사 학위 취득
서울대병원 신경과 교수,대한뇌졸중학회 회장

건강백과

뇌수막염 meningitis 뇌와 척수를 싸고 있는 막인 뇌수막에 염증이 생기는 질환이다. 뇌염encephalitis 뇌염이란 뇌 자체에 염증이 생기는 것을 말하는데, 그 중에서도 헤르페스 바이러스에 의한 뇌염은 치명적일 수 있으며, 조기에 치료 받지 않은 경우 치사율이 70-80%정도로 높아 조기 진단과 치료가 매우 중요하다. 뇌졸중stroke 뇌에 혈액 공급이 차단되면 그 부위가 정상기능을 할 수 없는 상황을 뇌졸중이라고 한다. 심장으로부터 일정량의 혈액을 공급받아 정상적인 기능을 유지하는 뇌는 뇌혈관을 통해 일정량이 혈류(50ml/100g/min)를 유지하는데 여러가지 이유에 의해서 혈류 장해가 발생하면 의식소실, 반신마비, 언어장애 등의 국소적 신경장애를 일으키고, 이러한 상태를 뇌..

병원위치

병원소개

병원사진 썸네일 병원사진 썸네일 병원사진 썸네일 병원사진
주      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연건동 28-21
전화번호
1588-5700
홈페이지
http://www.snuh.org/
상세설명
현재 서울대학교병원은 본원을 비롯한 어린이병원, 암병원 그리고 의생명연구원로 구성되어 있으며 1,780개가 넘는 병상에서 하루평균 1,700여명의 입원환자 및 8,600명이 넘는 외래환자를 5백40여명의 교수와 5천4백여명의 직원이 돌보고 있습니다.
명의메인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