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대구로병원 임채승 교수, 의료기기의 날서 대통령 표창

입력 2019.05.27 10:25

임채승 교수 사진
고대구로병원 제공

고대구로병원 진단검사의학과 임채승 교수가 24일 식품의약품안전처 주최 ‘제 12회 의료기기의 날’ 기념행사에서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임채승 교수는 진단검사의학 바이오칩분야 발전에 힘썼고 진단시약 업체 자문으로 새로운 진단시약 개발 허가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상을 수상했다.

또한 고려대의료원 기술지주회사 자회사 바이오젠텍의 대표이사를 맡아 세포면역진단기기, 말라리아진단기, 초고속 결핵분자진단기기 등을 개발해 사업화를 주도하고 있다.

고대구로병원에서는 의료기기 중개임상시험지원센터를 이끌며 체외 진단용 의료기기분야 협력 네트워크 활성화 및 의료기기 전주기 컨설팅 등 국내 의료기기 산업 발전 및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임채승 교수는 “고대구로병원의 도움으로 그동안 활발한 연구 활동을 펼친 결과”라며 “앞으로도 국내 의료기술 발전 및 국민 보건향상을 위해 정진하겠다”고 말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