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약대생연맹, 한미약품 팔탄 스마트플랜트 견학

입력 2019.07.16 11:25
약대생 견학 단체 사진
한미약품 제공

프랑스와 영국, 네덜란드 등 13개국에서 모인 해외 약대생이 9일 한미약품 팔탄 스마트플랜트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국제약학대학생연맹 프로젝트의 교류프로그램 일환으로 한국의 약학연구 및 제약업계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진행됐다. 한국 약대생 20여 명도 견학에 동참했다.

국제약학대학생연합은 80여 개 국가의 35만여 명 약학 대학생들로 구성된 조직이다. 세계의 공중 보건환경 및 약학 교육 계발을 목적으로 세계보건기구(WHO)와 파트너십을 맺은 단체다.

세계에서 선발된 약대생 방문단은 ‘한국 제약산업과 기관’ 주제로 대학병원, 지역 약국 및 식약처 등 공공기관을 견학했다. 제약회사는 한미약품의 팔탄 스마트플랜트를 찾았다. 한미약품은 약대생들에게 스마트 플랜트 소개와 ICT 기반의 의약품 공정 과정, RFID를 통한 물류∙배송 시스템 등을 교육했다. 또 각 나라 제약산업과 비교를 통해 미래 제약산업의 발전 방향을 토론했다.

한미약품 박재현 전무는 “팔탄 스마트플랜트는 다양한 파트너사들과의 협력은 물론, 고품질 의약품 생산을 통해 글로벌 한미를 실현하는 전진기지 역할을 수행한다”면서 “제약강국을 위한 한미약품의 도전과 열정을 세계 약대생들에게 알리는 계기였다”고 말했다.

한미약품의 팔탄 스마트플랜트는 전체면적 ​3만6492㎡​​, 지하 1층, 지상 8층 규모로 2017년 완공됐다. 국내 최대 규모인 연간 최대 60억 정의 의약품을 생산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