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토피 피부염 치료에 '308nm 엑시머 레이저' 효과적"

  • 이보람 헬스조선 기자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입력 : 2016.05.18 10:26

    자외선을 이용한 피부치료기기인 ‘308nm 엑시머 레이저(Excimer laser)’가 아토피 피부염 치료에 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중앙대학교병원 피부과 김범준 교수와 오창택, 권태린 박사가 ‘308nm 엑시머 레이저의 항염 효과 및 피부장벽 개선 효과를 확인한 논문(Effect of a 308-nm excimer laser on atopic dermatitis-like skin lesions in NC/Nga mice)’에 따르면, 엑시머 레이저가 실제 피부 조직 내에서 염증의 활성화로 분비량이 증가되는 사이토카인(cytokine)의 발현량을 줄이고, 피부 장벽을 강화시켜 아토피피부염을 감소시키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중앙대병원 피부과 김범준 교수는 “이번 동물실험을 바탕으로 향후 임상시험을 통해 아토피피부염 치료에 있어 엑시머 레이저 치료의 안전성과 효과를 입증함으로써, 만성적인 아토피 피부염으로 고통 받는 환자들에게 새로운 치료적 대안으로 제시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연구 논문은 저명한 SCI급 저널인 ‘미국레이저치료학회지(Lasers in Surgery and Medicine’에 최신호에 게재됐다.

     

    • Copyright HEALTHCHOSUN.COM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