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발혈관염 치료제 '타브너스' 국내 허가

입력 2023.09.22 13:33
식약처 전경
다발혈관염 치료제 '타브너스'가 국내 허가를 받았다. /식약처 제공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다발혈관염 치료에 사용하는 암젠의 희귀의약품 ‘타브너스캡슐10밀리그램(성분명 아바코판)’을 21일 허가했다고 밝혔다.

다발혈관염은 희귀 자가면역질환으로 소혈관의 괴사와 염증세포 침투가 특징인 질환이다. 타브너스는 염증 및 면역반응과 관련된 보체 수용체를 저해해 염증과 면역반응을 억제하는 효과가 있다.

이에 식약처는 타브너스를 활동성의 중증 육아종증 다발혈관염, 현미경적 다발혈관염 성인 환자 치료에 리툭시맙 또는 시클로포스파미드와의 병용요법으로 허가했다.

식약처 측은 "앞으로도 규제 과학 전문성을 바탕으로 안전성·효과성이 충분히 확인된 치료제가 신속하게 공급되도록 함으로써 환자의 치료 기회가 확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