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 우주사업 본격화… 美 액시엄스페이스와 회사 설립

입력 2023.03.28 17:58

보령 제공
보령은 우주 관련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미국 액시엄스페이스와 조인트벤처 설립 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양사는 오는 5월 회사 설립을 목표로 세부사항에 대한 구체적인 협의를 시작했다. 향후 조인트벤처를 통해 액시엄스페이스의 우주 인프라와 우주 개발 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사업 기회를 모색하는 한편, 액시엄스페이스가 한국 기업·정부와 추진하는 모든 사업 또한 새로 설립될 회사를 통해 진행할 예정이다. 보령 관계자는 “이번 조인트벤처 설립은 보령이 추진하는 ‘CIS(Care In Space) 사업’에서 다양한 우주 관련 기술을 연구·개발할 수 있는 인프라를 확보하고, 국가적인 측면으로도 지구 저궤도를 활용한 다양한 연구·개발, 사업 기회를 확대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국가적인 우주 개발 미션 수행은 물론, 다양한 회사와 협업을 통해 우주 연구·개발 관련 시너지를 만들어낼 계획이다”고 말했다.

현재 액시엄스페이스는 지구 저궤도에서 2030년 퇴역 예정인 국제우주정거장을 대체할 민간 상업용 우주정거장을 개발하고 있다. 지난해 4월 ‘Ax-1 프로젝트’를 통해 민간인들로만 구성된 유인 우주인 사업을 처음 실현했으며, 올해 5월 사우디아라비아 남녀 우주인이 포함된 ‘Ax-2 프로젝트’를 준비 중이다.

보령은 지난해 두 차례에 걸쳐 액시엄스페이스에 총 6000만 달러를 투자했고, 우주에서 인간의 건강과 다양하고 자유로운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한 ‘CIS 챌린지’를 공동 개최하는 등 엑시엄스페이스와 전략적 파트너로서 관계를 공고히 하고 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