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계 소식] 김안과병원, 신임 병원장에 김철구 전문의 임명

입력 2022.12.29 13:58

사진=김안과병원 제공
건양의료재단 김안과병원이 29일 제9대 병원장에 김철구 안과전문의를 임명했다고 밝혔다. 김철구 신임 병원장은 김안과병원 의국에서 레지던트 수련 과정을 거친 전문의로서는 처음으로 병원장에 임명됐다.

망막질환 치료의 권위자로 꼽히는 김철구 병원장은 1991년 중앙대 의대를 졸업했으며, 김안과병원 1기 레지던트로 수련받은 뒤 2000년 안과전문의 자격을 취득했다. 이후 김안과병원과 건양대학교병원 안과에서 전문의 및 교수로 근무했으며, 2008년에는 미국 USC(University of Southern California) 도헤니안과병원에서 인터내셔널 리서치 펠로우십 과정을 이수했다.

김철구 병원장은 김안과병원에서 망막병원 팀장, 진료부장, 기획실장 등 주요 보직을 거쳐 2020년 1월부터 현재까지 부원장직을 수행하고 있다. 병원장직은 내년 1월 1일부터 시작될 예정이다.

김철구 병원장은 “지난 60년 동안 국민 눈 건강 지킴이 역할을 수행해 온 김안과병원이 앞으로 안과의 표준을 만들어 나가는 모범적인 병원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