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권도, 어린이 자기 조절력 높여"

입력 2022.01.11 14:54

태권도하는 어린이
태권도를 배운 아이들은 자기 조절력이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태권도가 아이들의 자기 조절력을 높일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자기 조절력은 감정, 행동, 인지 등을 관리하고 변경할 수 있는 개인의 능력을 말한다.

영국 서리대 연구팀은 7~11세 초등학생 240명을 대상으로 11주 동안 운동이 아이들의 주의력에 미치는 영향을 비교·분석했다. 연구팀은 참가자들을 ▲태권도 수업을 받는 그룹 ▲일반 체육 수업을 받는 그룹, 두 그룹으로 나눠 운동을 주 2회 45분씩 진행했다. 또한, 교사를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와 컴퓨터 과제를 이용해 아이들의 자기 조절력을 평가했다.

연구 결과, 태권도 수업을 받은 학생들이 일반 체육 수업을 받은 학생들보다 자기 조절력이 더 높았으며 문제 행동도 적었다. 또한, 주의력을 파악하기 위해 만들어진 '플랭커 과제(Flanker Task)'에서도 태권도 수업을 받은 학생들이 일반 체육 수업을 받은 학생들보다 더 우수한 결과를 나타냈다.

연구 저자 테라 나이트 강사는 "이번 연구를 통해 태권도와 같은 전통 무술이 아이들의 자제력을 기르고, 자기 조절 능력을 높인다는 사실이 밝혀졌다"고 말했다.

이 연구는 '발달 심리학 저널'(Developmental Psychology)에 최근 게재됐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