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아스트라제네카 당뇨병 약 판다

입력 2014.03.05 10:21

일동제약 정연진 사장(왼쪽)과 한국아스타라제네카 리즈 채트윈 대표이사가 당뇨병치료제 코프로모션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일동제약 제공

일동제약이 아스트라제네카의 당뇨병 치료제를 팔게 됐다.

양 사는 4일 당뇨병치료제 공동판매 협약을 체결해 종합병원은 양사 공동으로, 병의원은 일동제약 단독으로 아스트라제네카의 온글라이자, 콤비글라이즈XR를 팔게 됐다.

아스트라제네카는 부족한 영업망을 보충하는 효과가 일동제약은 내분비질환의 포트폴리오 확장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