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병원회-심평원 서울지원 현안과제 논의

건강보험 진료비 및 지표연동자율개선제 등 급여기준 의견나눠

언론사

입력 : 2022.05.26 10:51

서울시병원회와 심평원 서울지원은 25일 간담회를 갖고, 지표연동자율개선제도 및 의료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서울시병원회와 심평원 서울지원은 25일 간담회를 갖고, 지표연동자율개선제도 및 의료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서울시병원회와 심평원 서울지원은 25일 간담회를 갖고, 지표연동자율개선제도 및 의료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메디칼업저버 신형주 기자]서울시병원와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서울지원 임원진들이 지표연동자율개선제 등 현안과제들에 대해 논의했다.

서울시병원회와 심평원 서울지원은 25일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건강보험 진료비와 지표연동자율개선제를 비롯한 급여기준과 관련된 양 기관의 주요 관심분야를 놓고 의견을 교환했다.

특히 심평원 서울지원은 지표연동자율개선제도에 대해 설명했다.

지표연동자율개선제도는 국민건강증진과 건강보험의 지속가능성을 위해 의료 질과 환자안전 향상에 필요하다는 것이 서울지원측 설명이다.

또, 서울지원은 진료비 증가에 영향이 큰 분야에 대한 기관별 맞춤형 정보를 제공해 의료기관의 자율적 진료 경향 개선을 유도하고, 개선되지 않는 경우 평가 등과 연계해 포괄적으로 관리하게 된다고 밝혔다.

서울지원은 "요양기관이 자발적으로 진료관리를 할 수 있도록 지원을 하고, 지표관리 및 자율개선을 유도한다"며 "사후관리를 연계함으로써 요양기관의 적정진료 실현 및 의료의 질 향상을 도모하는데 의미가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간담회에는 서울시병원회에서 고도일 회장과 윤해영 부회장(효성요양병원), 유인상 부회장(영등포병원), 윤을식 부회장(고대안암병원), 임수미 부회장(이대서울병원), 이재학 총무이사(허리나은병원), 이태연 홍보이사(날개병원) 등이 참석했고, 심평원 서울지원에선 지점분 지원장을 비롯해 민학진 지역심사평가위원장, 배영덕 고객지원부장, 전미주 1부장, 한경임 2부장, 조명님 3부장, 그리고 이재순 3부 주무팀장 등이 참석했다.


메디칼업저버 신형주 기자 hjshin@monews.co.kr

  • * Copyright ⓒ 메디칼업저버 All Rights Reserved.
  • * 본 기사의 내용은 메디칼업저버 언론사에서 제공한 기사이며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관련 문의는 해당 언론사에 연락부탁드립니다)
     
    인기뉴스 의료계뉴스 최신뉴스
     
     
    의료행사전체보기+
    의료 건강 전문가를 위한 의료 건강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