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천대 길병원 유재진 교수, 2023 스페셜올림픽 봉사상 수상

입력 2024.02.08 13:51
유재민 교수
가천대 길병원 응급의학과 유재민 교수(왼쪽에서 2번째)가 우수 봉사상을 수상했다./사진=가천대 길병원 제공
가천대 길병원 응급의학과 유재진 교수가 최근 개최된 '2023 스페셜올림픽 시상식'에서 의료부문 봉사상을 수상했다.

‘2023 스페셜올림픽 시상식’은 발달장애인 스포츠 및 문화예술 발전에 기여한 공로가 큰 개인과 단체를 포상하기 위해 제정된 행사이다. 이번 행사는 9번째를 맞은 것으로 총 19개 부문에서 개인 24명과 9개 단체가 수상을 했다.

유재진 교수는 의료지원 부문에서 봉사상을 받았다. 유 교수는 ‘2017년 오스트리아 동계 대회와 2023 베를린 스페셜올림픽 세계하계대회 팀피지션 참석’그리고 ‘스페셜올림픽코리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유재진 교수는 "스페셜올림픽 경기 중에는 스포츠 손상과 기존과 달라진 환경으로 인한 질환이 발생하며 이에 대처하기 위해서는 외상과 질환에 대한 의학적 지식, 그리고 발달장애인에 대한 이해가 필요했다"며 "선수들이 자신의 기량을 마음껏 뽐낼 수 있도록 작게나마 힘을 보태며 순수한 선수들과 마주하며 나와 사회에 대한 성찰의 기회를 가질 수 있어서 감사했다"고 말했다.
이 기사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