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절기 대유행 대비 '신규 코로나19 백신' 국내 신속 도입 추진

입력 2023.09.13 16:46
식약처
동절기 코로나19 대유행 대비를 위한 신규백신이 식약처 허가를 받았다. /식약처 제공
식품의약품안전처가 2023~2024년도 동절기 코로나19 유행 변이에 대응하기 위해 신규 백신인 화이자제약의 '코미나티주 0.1mg/ml(성분명 락스토지나메란)'를 긴급사용승인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에 승인된 백신은 오미크론 하위변이인 'XBB 1.5'에 대응하는 단가 백신이다.

더불어 식약처는 모더나의 신규 백신 '스파이크박스엑스주(성분명 안두소메란)'의 긴급사용승인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모더나의 신규 백신은 이달 11일 미국에서 긴급사용승인을 받았고, 이달 중 유럽에서 조건부 품목허가를 받을 예정인 제품이다.

식약처는 "이번 긴급사용승인으로 현재 유행하는 변이 바이러스에 대한 백신을 신속하게 도입하게 되어 겨울철 유행에 대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도 철저한 품질관리, 이상사례 수집 등 안전관리 체계를 강화해 국민이 안심하고 접종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