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 기침 원인은 천식, 아침 기침의 원인은?

입력 2023.02.04 10:00

기침
사진=클립아트코리아
기침도 다 같은 기침이 아니다. 기침은 여러 원인 질환이 있는데 심해지는 시간이나 자세 등을 통해 원인 질환을 추측해볼 수 있다.

◇아침 기침이 심하다-만성폐쇄성폐질환(COPD)
COPD는 기관지부터 허파꽈리에 이르는 기도가 좁아져서 숨을 제대로 못 쉬는 질환이다. 가장 큰 원인은 흡연인데 70~80%의 환자가 흡연자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흡연이 폐에 만성 염증을 일으키면 폐 실질이 파괴돼 폐기종이 생기는데 이러면 숨을 쉴 때 공기의 이동이 잘 이뤄지지 않게 돼 숨이 찬다. 전 세계 10대 사망 원인 중 심혈관질환, 뇌졸중에 이어 3위다.

COPD 주요 증상은 기침, 천명, 호흡곤란이다. 그런데 이러한 증상들은 밤사이 쌓인 가래를 배출하기 위해서 아침에 심해지는 경향이 있다. COPD 환자들은 기침을 해도 ‘단지 담배 때문이겠지’라고 넘기며 질환을 키우는 경우가 많아서 유의하는 게 좋다.

◇밤 기침이 심하다-천식
천식의 주요 증상은 COPD와 비슷하다. 그런데 기침과 호흡곤란이 특히 밤에 심해지는 경향이 있다. 실제 천식 환자들은 낮보다 밤에 기관지 확장제 흡입기를 4배 자주 사용한다는 연구 결과도 있다. 원인은 정확히 밝혀지지 않았지만 생체리듬과 연관이 있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밤에 폐기능을 줄이는 쪽으로 기능하는데 이때 천식 증상이 심해지는 것이다.

◇누워있을 때 기침이 심하다–후비루증후군
후비루증후군 역시 기침을 유발한다. 후비루증후군은 콧물이 밖으로 나오지 않고 목 뒤로 넘어가 기관지로 흘러들면서 기침이 나는 질환이다. 누워있으면 콧물이 쉽게 목 뒤로 넘어가므로 기침이 심해지는 경향이 있다. 후비루로 인한 기침은 대개 알레르기 비염이나 혈관 운동성 비염, 축농증 때문에 콧물 분비량이 많은 사람들에게서 자주 나타난다. 목에 이물감으로 헛기침을 자주 하고 코막힘이 동반되는 게 특징이다.

◇소화불량을 동반한 기침이 반복된다-위식도 역류질환
역류성 식도염으로 대표되는 위식도 역류질환 역시 기침의 원인이 된다. 역류성 식도염은 위와 식도 사이에 위치한 괄약근의 조이는 힘이 약해져 발생하는 질환이다. 식도괄약근이 제 역할을 못해 위 속의 음식과 함께 위산이 역류하면서 식도 점막을 지속적으로 자극하게 되고 통증과 소화불량을 일으킨다. 역류한 것들은 대부분 다시 식도로 넘어가지만 일부가 기도로 잘못 흘러들어가 기침을 일으킬 수 있다. 신트림. 명치끝의 화끈거림 등과 기침이 동반될 때에는 위식도 역류질환을 의심해본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