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 들며 바뀐 '얼굴형'… 개선하는 방법은?

입력 2022.06.24 15:33

여성 턱
얼굴 골격을 바꾸고 싶다면 안면윤곽수술을 고려해볼 수 있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얼굴형은 나이 들면서 변형될 수 있다. 얼굴 변형을 유발하는 대표적인 생활습관이 음식 한쪽으로 씹기, 손으로 턱 괴기, 엎드려 자기다. 이런 습관은 근육을 비대칭적으로 발달시켜 안면비대칭을 유발한다. 다만, 근육이 발달한 부위는 온찜질을 하고 부드럽게 마사지하며 긴장을 이완해주면 다시 부드러워질 수 있다. 문제는 얼굴 골격이 변형됐을 때다. 얼굴 골격이 변형됐을 때는 윤곽수술과 같은 의료적인 접근법을 고려해볼 수 있다. 안면비대칭이 있다면 귀밑 턱과 앞턱, 광대뼈 등 과하게 발달된 부위를 절제하고 이동시킨다. 사각턱이라면 옆 턱의 각을 절제하거나 앞 턱의 끝을 다듬어 인상을 부드럽게 만든다. 더불어 리프팅을 병행하면 얼굴 라인이 좀 더 정돈되는 느낌을 줄 수 있다. 이는 녹는 의료용 실을 사용하는 방법으로, 피부에 실을 걸어서 당기면 노화로 인해 처진 볼살 및 늘어진 턱살도 함께 개선할 수 있다. 또한 앞턱이 짧은 무턱의 경우에는 노화로 인한 목주름이 더욱 깊게 생기고 많이 생길 수 있는데, 뼈를 이식하거나 보형물을 사용하는 앞턱 성형과 리프팅을 통해 앞턱 교정뿐 아니라 목주름까지 개선 가능하다.

바노바기 성형외과 오창현 대표원장은 "나이가 들면서 본연의 얼굴 골격이 드러나고 평생 많이 써온 부위가 부각되는 일은 자연스러운 현상"이라며 "비대칭이나 사각턱, 무턱 등을 개선하기 위해 수술을 고려한다면 먼저 경험 많은 전문의에게 본인의 상태를 정확하게 진단받고 꼼꼼하게 알아봐야 한다"고 말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