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계 소식] 한림대 강남성심병원, 명절 맞아 쌀 나눔 봉사활동

입력 2022.01.28 16:00

한림대 강남성심병원은 설 명절을 앞두고 쌀 등을 이웃들에게 전달하는 봉사활동을 주최했다./사진=한림대 강남성심병원 제공

한림대 강남성심병원(병원장 이영구)이 지난 26일 설 명절을 앞두고 지역사회 내 소외된 이웃들에게 ‘사랑의 쌀 나눔’ 봉사활동을 펼쳤다. ​

이번 행사는 개원 42주년을 맞이해 진행된 ‘We路(위로)캠페인’의 일환으로, 1월 12일부터 15일까지 전 교직원이 자발적으로 기부해 모인 1100만원 상당의 성금으로 이뤄졌다.

한림대 강남성심병원은 모인 성금으로 ▲떡국 떡 1㎏ ▲쌀 10㎏ ▲라면 1박스로 구성된 꾸러미를 인근 지역구 내 11개 동(대림1·2·3동, 신길3·5·6동, 신대방1동, 구로3동, 시흥1·5동, 독산1동) 소외된 저소득층 이웃 220가구에 전달했다.​

한림대 강남성심병원 나눔봉사단장 민양기 교수는 “설 명절을 앞두고 작은 정성이라도 함께 나누면 모두에게 따뜻한 명절이 되지 않을까 싶어 전 교직원이 한마음 한뜻으로 성금을 모았다”며 “우리 병원은 앞으로도 지역사회 주민들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지속적인 나눔을 실천하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봉사활동에 참여한 서울시 동작구의회 조진희 의원은 “동작구 주민의 따뜻한 명절을 위해 도움을 주신 한림대 강남성심병원에 감사하다”며 “동작구에도 힘든 겨울을 보내고 있는 주민들이 많은데 함께 나눔을 실천할 수 있어서 매우 뿌듯하다”고 말했다.

한편, 한림대 강남성심병원은 2009년부터 13년째 ‘사랑의 쌀 나눔’ 봉사활동을 실천해오고 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