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계 소식] 가천대 길병원 의료진, 헌혈 봉사 나서

입력 2022.01.25 17:48

가천대 길병원 헌혈 봉사
가천대 길병원 인천권역외상센터 의료진들이 헌혈 봉사에 나섰다./사진=가천대 길병원

가천대 길병원(병원장 김양우) 인천권역외상센터 의료진들이 헌혈 봉사에 나섰다.

인천권역외상센터는 대한적십자사 인천혈액원과 함께 25일 병원 암센터와 뇌과학연구원 건물 입구에 헌혈버스를 배치하고 병원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헌혈캠페인을 펼쳤다.

가천대 길병원 권역외상센터 이정남 센터장을 포함한 외상센터 의료진과 스태프, 병원 임직원들은 사전 예약을 통한 차량 방문 방식으로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헌혈했다.

권역외상센터는 지난해를 비롯해 매년 1월 임직원 단체 헌혈을 실천하며, 솔선수범하는 자세로 봉사에 동참하고 있다. 

이정남 센터장은 “중증외상 사고로 인한 다량 출혈 환자 등 헌혈의 중요성을 현장에서 절감하는 의료진들이 먼저 헌혈에 동참하는 것은 의료인으로서 당연한 사명감이며, 코로나19로 헌혈이 많이 줄었다고 하는데, 더 많은 시민들이 생명 살리기에 동참해주시길 바라는 마음”이라고 말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