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써 시험기간… 청소년, 커피 얼마나 마셔도 될까?

입력 2021.06.11 21:00

커피
게티이미지뱅크

시험기간이 가까워지면서 커피, 에너지 음료를 찾는 중·고등학생이 늘고 있다. 커피나 에너지 음료에는 각성효과가 있는 카페인이 들어 있어 마시면 잠이 오는 것을 막는다. 하지만 청소년은 성인과 달리 카페인에 취약하기 때문에 카페인이 든 음료를 주의해서 먹어야 한다. 청소년이 안전하게 섭취할 수 있는 카페인 용량을 알아보자.

◇청소년, 커피 한 캔만 마셔도 일일섭취 권고량 초과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우리나라 어린이‧청소년의 카페인 최대 일일섭취권고량은 2.5mg/kg 이하다. 이는 ▲성인 400mg 이하 ▲임산부 300mg 이하보다 훨씬 엄격한 기준이다.

국내 시판되고 있는 커피음료(병·캔커피) 1회 제공량 당 평균 카페인 함량이 103mg, 에너지 음료는 80mg다. 즉, 어린이와 청소년은 하루에 커피 음료 1캔과 에너지 음료 1캔만 마셔도 카페인 최대 일일섭취 권고량을 초과한다.

카페인을 많이 섭취하면 잠을 깨고, 집중력을 높이는 효과를 얻을 수도 있으나, 이는 잠깐뿐이다. 고카페인 섭취는 각성 효과만 있을 뿐 실제 우리 몸에 에너지를 주지 않고, 시간이 지날수록 피로만 가중한다. 불면증, 속쓰림, 두통 등의 증상까지 나타날 수 있다. 성인과 달리 소아 청소년의 과도한 카페인 섭취는 건강을 해칠 수 있다. 시험공부를 하다가 잠이 많이 온다면, 카페인 음료보다는 물이나 주스를 마시는 것이 더 좋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