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젠, IR·PR 총괄 김명건 전무 영입… 대외 커뮤니케이션 강화

입력 2021.04.16 13:20

씨젠 김명건 전무
씨젠 김명건 전무/씨젠 제공

씨젠은 IR·PR실장으로 김명건 전무를 영입했다고 16일 밝혔다.

김명건 전무는 20년 이상 삼성전자와 삼성물산에서 IR업무를 담당하며 회사 경영현황에 대한 전반적 이해는 물론, 기관투자가, 신용평가기관, 주주 등과 전략적 소통관계를 구축하는 등 IR 관련 풍부한 경험을 가지고 있다. 씨젠 측은 “PR 업무도 함께 맡아 기관투자자나 주주뿐만 아니라 일반고객에 이르기까지 이해관계자 전반에 대한 커뮤니케이션을 담당한 만큼, 일관적이고 효율적인 대외 커뮤니케이션을 수행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씨젠은 이날 삼성그룹·삼성생명 등에서 홍보 업무를 수행한 김용국 이사를 IR·PR실 산하 PR그룹장으로 영입했다. 김용국 이사는 국내외 홍보업무를 맡을 예정이다. 씨젠 관계자는 “이번 인사는 최근 주주총회에서 주주들과 약속했던 IR 전문성과 대외 커뮤니케이션 강화를 통해 기업 가치를 제고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이라며 “이번 IR·PR 담당 임원 영입으로 대외 커뮤니케이션 업무의 전문성을 제고하고, 회사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