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리에 빠질 수 없는 기름, 당뇨환자가 써도 괜찮은 기름은?

입력 2021.01.28 06:30

여러 종류의 올리브유
들기름, 올리브유, 카놀라유는 당뇨병 환자의 식단관리에 도움이 된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기름진 음식을 피해야 하는 당뇨환자지만 조리과정에서 사용되는 최소한의 기름마저 피하기는 쉽지 않다. 당뇨병환자가 불가피하게 기름을 사용해 요리를 해야 한다면 어떤 기름을 선택해야 할까.

◇ 들기름·올리브유·카놀라유, 당뇨환자에게도 괜찮은 '착한 오일'

포화지방과 오메가-6 지방산은 적고, 오메가-3 또는 오메가-9 지방산이 풍부한 오일은 당뇨환자의 식이요법에 큰 도움이 된다. 올리브유, 들기름, 카놀라유, 홍화유, 아마씨유 등이 대표적인 착한 오일이다.

들기름은 오메가-3 지방산 함량이 55%로 열을 가하지 않는 요리에 사용하면 좋다.

올리브유는 종류가 다양해 요리에 따라 선택해서 쓸 수 있다. 올리브유는 오메가-9 지방산 72%인 오일이다. 발연점이 낮은 엑스트라버진 올리브유의 경우, 열을 가하지 않고 차갑게 먹는 샐러드의 드레싱이나 빵을 찍어 먹는 소스로 적절하다. 발연점이 높은 올리브유는 볶음 요리 등 다양한 요리에 활용할 수 있어 식이요법에 적합하다.

카놀라유는 오메가-9 지방산 함량이 72%로 발연점이 높아 볶음이나 튀김 요리에 적절하다.

참고서적=닥터키친의 맛있는 당뇨 밥상(비타북스 刊)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