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백과 TV] 아직 젊은데 '팔꿈치 통증' 심하다면… 관절염 아닌 상과염?

입력 2021.01.08 10:23

 
[질병백과 TV] 아직 젊은데 '팔꿈치 통증' 심하다면… 관절염 아닌 상과염?
'헬스조선 질병백과' 이번 주제는 '내·외측상과염'. 바른세상병원 이원영 원장(정형외과 전문의)이 팔꿈치 통증을 유발하는 대표적인 질환인 내측상과염(골프 엘보)과 외측상과염(테니스 엘보)에 관해 알려준다.

골프나 테니스를 하는 사람에게 잘 생겨 이런 이름이 붙었지만, 평소 집안일을 많이 하거 팔을 많이 쓰는 일을 하는 사람에게도 생길 수 있다. 고령에 많은 팔꿈치 관절염과 달리 25세 이상부터 많이 발생하고, 40대에 가장 흔하게 발병한다. 한편 바른세상병원 심진성 물리치료사가 상과염을 예방할 수 있는 스트레칭법도 함께 소개한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