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호 앓는 '육종암'은 어떤 병?

입력 2019.03.14 10:14

배우 김영호
배우 김영호가 육종암 투병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사진=김영호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김영호가 육종암 투병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영호는 육종암 투병 사실을 고백했다. 13일 자신의 SNS에 “정말 많은 사람들이 함께 걱정해주고 기도해주셔서 수술이 무사히 끝난 것 같다”며 “앞으로 힘든 싸움을 하겠지만 지금 이 응원 잊지 않겠다”는 글을 게재했다.

그가 앓고 있는 육종암은 우리 몸의 지방, 근육, 신경, 인대, 혈관, 림프관 등 우리 몸의 각 기관을 연결하고 지지하며 감싸는 조직에서 발생하는 악성종양을 말한다. 지난해 보건복지부 중앙암등록본부 자료에 따르면 육종 중에서는 골육종이 가장 많았으며, 그 다음으로는 연골 육종, 유잉 육종이 뒤를 이었다. 대개 덩어리가 만져지다가 통증으로 이어지거나 운동 기능의 변화가 나타나는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그러나 이외에는 특별한 증상이 없어 우연히 발견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원인은 명확히 잘 알려져 있지 않으나 유전적 요인, 방사선 조사, 바이러스 감염, 면역력 결핍 등이 관련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특별한 예방방법 또한 아직까진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