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서적]몸을 위한 최선 셀프메디케이션

입력 2018.09.11 14:11
책 표지 사진
몸을 위한 최선 셀프메디케이션(코리아닷컴刊)/코리아닷컴 제공

상처가 난 아이 무릎, 물로 씻어야 할까 소독약부터 발라야 할까? 코가 심하게 막히는데 가지고 있는 코감기 약은 여러 가지다. 어떤 약을 먹는 게 좋을까?

'몸을 위한 최선 셀프메디케이션(코리아닷컴刊)'는 일상생활에서 건강에 문제가 있을 때 가장 적합한 약을 찾는 해결책을 제시한다. 저자 배현은 실제 약국을 운영하는 약사다. 그는 인터넷에 넘쳐나는 잘못된 정보를 바로 잡고, 쉽게 구하는 약을 통해 저렴하고 안전한 자가 치료 방법을 알리기 위해 신문에 칼럼 연재를 시작했다. <몸을 위한 최선 셀프메디케이션>은 이 칼럼을 한 권의 책으로 엮어 퍼낸 것이다.

아픈 상황을 세세하게 설정해 그 때마다 어떤 성분의 약을 사용해야 하는지 자세히 알려준다. 또한 ‘약대약’이란 코너를 통해, 정로환VS스멕타, 과산화수소수VS포비돈 등 특정 약에 따른 장단점과 특징도 수록했다.


이 기사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