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K 서바릭스, HPV 16·18형 예방효과 높아

입력 2017.10.19 14:06

GSK 서바릭스가 스코틀랜드에서 발표된 리얼 월드 데이터에서 HPV 16, 18형에 대해 89.1%의 높은 예방효과를 입증했다. 또한 동일한 연구를 통해 백신에 포함되지 않았으나 암을 유발할 수 있는 고위험군 HPV 유형에 대해서도 교차예방효과(Cross-protection)가 있다는 점이 추가로 입증돼 세계적인 의학 저널인 란셋(The Lancet Infectious Disease)에 그 결과가 게재됐다.

스코틀랜드 카바나흐(Kavanagh) 교수팀이 진행한 이 연구는 1988년부터 1995년 사이에 출생한 여성청소년 8584명을 대상으로 HPV 유병률을 측정해 서바릭스의 실제 접종 효과를 입증했다. 해당 코호트는 스코틀랜드가 만 12세 여성청소년을 대상으로 HPV 백신 국가필수예방접종(NIP, National Immunization Program)을 처음 실시한 2008년 기준 접종 연령을 대상으로 하고 있어 동일한 연령의 여성청소년에서 NIP를 시행하고 있는 국내에서도 HPV 백신 접종 효과에 대한 인식 개선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칠 것으로 기대된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서바릭스는 HPV 16, 18형에 대해 89.1%의 예방효과를 나타냈을 뿐 아니라 백신에 포함되지 않은 고위험군 HPV 유형에 대해서도 교차예방효과를 나타냈다. 또한 2008년 만 12세였던 1995년생 여성청소년에서 HPV 16, 18형의 유병률이 7~8년이 지난 시점인 20세에 4.5%에 불과했으며 이는 NIP 시행 당시 20세였던 1988년생인 여성에서의 HPV 유병률인 30%보다 크게 감소한 수치다. 더불어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1995년생 여성청소년에서의 HPV 유병률 역시 같은 조건의 1988년생 여성에서의 HPV 유병률보다 현저히 낮은 것으로 나타나, 서바릭스가 HPV에 대한 집단면역(Herd protection) 효과가 있다는 점도 입증했다.

또한 호주의 국가 HPV  백신접종 프로그램의 의학 담당자이자 4가 HPV 백신의 리얼월드 데이터의 저자인 줄리아 브로더튼(Julia Brotherton) 박사는 동일한 란셋 저널에 ‘서바릭스의 교차예방효과 입증(Confirming cross-protection of bivalent HPV vaccine)’이라는 기고를 게재한 바 있다.  해당 기고에서 줄리아 박사는 “이번 연구결과는 서바릭스의 교차예방효과가 실제이고 지속적으로 유지된다는 것을 확인했다는 점에서 굉장히 의미가 있다”며 “서바릭스가 전세계 자궁경부암의 84%까지 예방할 수 있는 점에서 향후 글로벌 자궁경부암 예방 전략 차원에서 서바릭스가 중요한 백신”이라고 말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