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섯의 효능, 종류만큼 효능도 다르네?

입력 2015.06.18 10:12

버섯볶음
버섯볶음/사진 출처=조선일보 DB

버섯의 효능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버섯은 '채소 고기'라고 할 정도로 무기질과 단백질이 풍부하다. 또한, 수분이 80∼90%에 이르는 고단백·저열량의 다이어트 식품이다.

버섯은 종류에 따라 각각 다른 영양 성분을 가지고 있다. 송이버섯에는 베타글루칸이라는 성분이 들어 있는데 이는 암세포를 공격한다. 또한, 콜레스테롤 억제, 혈액순환 증진, 심장병 등 성인병 치료에도 효과적이다. 표고버섯에는 단백질, 칼슘, 인, 철분, 비타민D 등 다양한 영양소가 들어 있다. 표고버섯은 혈관에 쌓인 노폐물을 배출시키고, 골다공증·당뇨병 예방에 도움을 준다. 가장 많이 재배되는 느타리버섯에는 식이 섬유소가 풍부해 혈중 콜레스테롤양을 줄여준다. 또한, 느타리버섯의 셀레늄 성분은 노화를 방지하고 간암, 백혈병에 좋다고 알려졌다.

팽이버섯은 두뇌계발에 좋고 셀레늄과 필수 아미노산 등이 많이 들어 있어 각종 질병에 대한 면역력을 높인다. 또한, 팽이버섯은 장의 운동을 도와 변비 예방에 효과적이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