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디 로션, 아는 만큼 보인다

서동혜의 화장품 Z파일

아름다운나라피부과/서동혜 원장

피부가 건조해지기 시작하는 가을이다. 지난여름 동안 사용한 화장품이 왠지 부족한 느낌이 드는 때이기도 하다. 하지만 아무리 수분 가득한 제품을 발라도 건조함이 계속 느껴진다면? 자신의 피부에 맞는 보습 제품을 찾아보는 것이 우선이다.

시중에 판매되는 보디 보습 제품에는 종류가 다양하다. 크게 오일, 로션, 크림, 연고 타입으로 나눌 수 있다. 바르고 난 후 피부가 촉촉해지고 너무 끈적거리지 않는다면 나에게 맞는 제품을 사용하고 있다고 생각하면 된다. 하지만 보디로션을 사용하고 있는데도 가려움이 계속된다면, 내 피부에 맞는 제품을 다시 찾아봐야 한다.

건성 피부라면 보디 오일이나 보디 크림을 추천한다. 피부 안쪽까지 침투해 수분과 영양분을 공급하는 보디 오일은 각질을 가라앉히는데 제격이다. 피부의 보호막 역할을 하는 오일은 푸석하고 갈라지기 쉬운 피부를 수분감 있게 유지해준다. 보디 크림은 로션보다 뛰어난 보습력을 가진 제품으로 건성피부인 경우 로션과 크림을 함께 써주면 보습력을 더 강화시킬 수 있다. 로션보다는 뻑뻑한 제형으로 보습력은 좋지만 오일 함유량이 높아 발랐을 때 끈적거리는 느낌으로 사용하기 꺼려하는 경우도 있다. 크림의 사용감은 제품마다 다르므로 한 가지 제품을 발랐을 때 끈적인다면 다른 브랜드의 크림 제형을 사용해보는 것이 좋겠다.

로션은 샤워 후 물기를 제거한 후 바르는 제품이다. 꼼꼼히 바르면서 간단한 마사지를 함께 해주면 보습과 함께 부종을 예방할 수 있다. 대부분의 보디 로션은 제형이 묽은 에멀전 타입의 제품으로 바르기 간편하면서도 샤워 후 빼앗기는 수분을 막아주고 영양을 공급해 촉촉한 피부를 유지시켜준다. 또한 오일이나 크림에 비해 끈적임이 덜해 수시로 덧발라 피부가 건조해지는 것을 막을 수 있다.

마지막으로 연고 제품은 최근 여러 브랜드에서 출시되고 있다. Healing ointment 등으로 표기되어 제품이 출시되는데 응집력이 강하고 제형 자체가 쫀득해서 간혹 너무 찐득한 거 아니냐며 사용을 꺼리는 분도 있다. 하지만 심한 악건성 피부에 바르면 많은 도움이 된다. 또한 바를 때 손 끝으로 덩어리를 뭉개서 녹여주면, 의외로 끈적임이 없으면서 충분한 고보습 효과를 줄 수 있다. 또한 피부에 발랐을 때 처음엔 윤기감은 있지만 시간이 흐른 후 제품이 잔여물 없이 흡수되어 건조한 피부에 보습막을 형성해준다.

시중에 판매하는 다양한 보디 제품 중에는 1만원 이하의 저렴한 제품에서부터 몇 십만 원을 호가하는 제품들이 있다. 하지만 가격보다는 제품의 성분과 자신에게 맞는 타입을 사용하는 것이 피부 미인이 되는 지름길이다.

/기고자 : 아름다운나라피부과성형외과 서동혜 원장

* 본 칼럼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서동혜의 화장품 Z파일

건강한 피부를 위한 올바른 화장품 사용 노하우 공개

이화여자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피부과 전문의, 의학박사
국무총리 표창 수상
대한피부과학회 정회원
대한레이저학회 정회원
미국피부과학회 정회원
미국레이저학회 정회원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