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과 자궁건강

중년의 사춘기, 할수록 행복해지는 운동

여성미한의원조선화 원장
입력
2010-07-13

 

중년의 사춘기, 할수록 행복해지는 운동

‘중년의 사춘기’라고도 불리는 갱년기에 여성들이 직접 대책마련에 나섰다. 과거에는 갱년기가 오면 그냥 참고 견디는 것이 최선이라고 여겼는데 반해, 이제는 여성들이 스스로 이를 관리하고자 나선 것이다. 갱년기에 대한 여성들의 대응이 변화한 데에는 다 그만한 이유가 있다. 가장 큰 것이 본인 스스로 갱년기에 따른 신체 불편함을 느끼게 되었기 때문이다.

여성질환전문 여성미한의원 조선화 원장은 “갱년기에 오는 신체적인 변화에 대응을 위해서는 규칙적인 생활이 중요한데 특히 규칙적인 운동습관이 도움이 될 수 있겠다. 특히 운동 시작 전, 전문의와의 상담을 통해 개인의 상태에 맞는 운동을 해야 효과적이다.”고 전한다.

* 알고하면 더 효과적인 ‘갱년기 운동’
✔ 안면홍조가 ‘화끈화끈’ 심한 경우
갱년기 증상 중 안면홍조가 심한 경우 심폐기능을 강화하는 운동을 통해 위로 상승하는 열을 줄여주어야 한다. 이에 규칙적인 걷기 운동이 효과적이겠다. 건강한 심장은 안면홍조의 개선뿐 아니라 심장마비의 위험 또한 37% 이상 예방해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 생리 ‘뚝’ 폐경이 시작된 경우
갱년기 폐경으로 인해 난소에서 여성호르몬의 생산이 감소되면 골다공증이 발생하게 된다. 칼슘 섭취를 통해 골다공증을 개선하고자 하는 여성이 많은데, 아무리 칼슘을 많이 섭취해도 근육 운동이 없으면 큰 소용이 없다. 이에 근력, 탄력성, 유연성을 기르는데 도움이 되는 운동을 선택하는 것이 좋겠다.

✔ 뱃살이 갈수록 ‘볼록’해지는 경우
갱년기 우울증 스트레스에, 갈수록 볼록해지는 뱃살 스트레스까지 가중되는 경우라면 더더욱 운동이 필수적이다. 이때는 어떠한 종류의 운동을 선택하느냐보다 얼마나 오래 지속하느냐가 중요하다. 비교적 지루하지 않게 지속할 수 있는 수영과 같은 운동이 적합하겠다.

여성질환전문 여성미한의원 조선화 원장은 “운동을 하면 뇌에 적당한 자극이 가해짐으로써 자율신경의 작용이 원활해진다. 결과적으로 지속적이고 규칙적인 운동은 갱년기의 신체적인 변화뿐만 아니라 불안, 우울, 불면증 등의 해소에 도움이 될 수 있다.”고 전한다.

운동과 더불어 생활에 지장을 받을 정도로 힘이 들 경우라면 개인의 체질을 고려한 내복약, 침, 한방좌훈법, 한방좌약법 등을 병행하는 것도 좋겠다. 특히 좌훈과 좌약법은 골반, 자궁, 항문 등으로 직접 약효를 흡수시키는 것으로 갱년기 여성은 물론이고 자궁근종, 자궁내막증, 생리통 등의 자궁질환 치료에도 도움이 된다.

모든 연령대가 그러하지만 갱년기는 특히 운동이 중요한 시기이다. 갱년기 우울증으로 인해 우울해만 하고 있을 것이 아니라 밖에 나가서 운동을 하는 것은 어떨까. 규칙적인 운동은 당신의 몸을 훨씬 건강하게, 당신의 마음을 훨씬 가볍게 만들어줄 것이다.

여성미한의원 조선화 원장

 

 

* 본 칼럼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여성의 자궁건강을 통한 진정한 아름다움 추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