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조숙증, 체중 관리만 잘해도..

우리 아이 키 크기 프로젝트 365일

하이키한의원/박승찬 원장

아이들의 자연스런 성장 발달을 방해하는 요인 중에 부모 맘에 돌을 올려놓는 일이 바로 성조숙증이 아닐까 한다. 어린 몸에 가슴에 멍울이 생기기 시작하면 부모의 가슴은 바위에 눌린 심정이 된다.

이 은경(35.여)씨는 샤워를 시키다가 가슴에 콩 알만 한 멍울을 보고 울음이 나서 어쩔 줄 몰랐다. 키도 작은데 가슴이 발달이 되고 있다니 너무 무섭기도 하고 안타깝기도 했다고.
이제 초등 2학년, 또래보다 큰 편이지만 가슴이 커지고 있어 생리를 너무 빨리할까 아찔했다. 성조숙증은 남의 일로만 생각했는데 당황스러웠다. 부모가 작아 중간키까지만 키워 보려고 어릴 때부터 신경을 많이 썼다. 좋다는 거 구해서 먹이고 영양 높은 음식은 빼놓지 않고 먹이려 노력을 했다. 성장에 좋다는 사골국과 달걀, 새우, 오징어, 전복, 굴 등을 좋아해서 자주 먹였다. 살도 제법 올라 보기만 해도 뿌듯했다.  그런데 벌써 가슴이 나오다니 하늘이 무너지는 기분이라 했다.

검사 결과 막 사춘기가 시작된 상태였다. 130㎝에 체중은 34㎏. 체중으로 보면 여성호르몬이 나올 수도 있는 상황인데 키가 너무 작은 것이 문제였다.
성조숙증의 기준은 여아 8세 이전, 남아 9세 이전에 사춘기가 시작되는 경우를 말한다.  사춘기는 유선이나 고환이 발달이 되면서 시작된다. 성조숙증은 특별한 이유가 없는 특발성이 대부분이다. 가족력이 있는 경우가 가장 흔하고 선천성 이상, 뇌종양, 갑상선기능저하증, 뇌압의 변화 등이 원인이 되기도 한다. 여아가 4~8배가량 더 많다.
최근 성조숙증으로 의심 될 만한 아이들이 증가하고 있다. 검사를 다 받아도 특이한 이상 없이 가슴만 발달 하는 빠른 사춘기를 겪는 아이들이 늘고 있다. 
어린 나이에 2차 성징이 나타나면 몸의 변화를 준비하지 못해 정신적인 혼란도 발생하기 쉽다. 아동 성범죄에도 취약할 수밖엔 없다. 키 성장에도 부정적인 영향을 준다. 성호르몬이 분비되면 급성장도 시작된다. 키도 크고 몸집도 커지게 되면서 골격도 굵어지고 성인의 몸에 가깝게 변하게 되는데 문제는 빨리 시작한 만큼 키가 덜 크게 된다는 것이다.
 
만일 여아가 140㎝ 이전에 가슴이 발달하거나 여드름이 생기면서 갑자기 많이 큰다면 주의할 필요가 있다. 특히 머리에 기름이 끼고 땀 냄새가 변한다면 사춘기 조짐이 있는 것으로 여겨야 한다. 남아는 150㎝ 이전에 성기가 커지거나 목소리가 변화고 여드름 등의 증후가 보인다면 성조숙증 여부를 확인하는 것이 필요하다.
임상 경험을 보면 율무와 인진쑥을 이용한 조경성장탕이 여성호르몬의 분비는 다소 억제하고 키는 더 크는 것으로 나나나고 있다. 특히 콜레스테롤이 높은 음식을 줄이고 운동을 병행했을 때 여성호르몬도 휠씬 더 감소되는 경우가 많았다. 한방으로 성조숙증을 치료하는 기본적인 원리는 음식으로 인한 영양과잉과 환경호르몬을 해독하는 것으로 볼 수 있다. 초경을 늦추는 가장 핵심적인 방법 중에 하나는 체중 조절이다. 비만인 경우 성조숙증이 나타날 확률이 5배는 더 높기 때문이다. 체중 관리만 잘해도 성조숙증은 멀리 있다

하이키한의원/박승만원장

* 본 칼럼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우리 아이 키 크기 프로젝트 365일

하이키한의원과 함께하는 건강한 키 성장의 모든것!

[하이키한의원] 박승찬 원장
대전대 한의대 졸업. 동대학원 박사 취득
현, 대전대학교 비계내과 겸임교수
현, 하이키 네트워크 학술이사
전, 하이키한의원 대전점 대표원장
현, 하이키한의원 강남본원 대표원장
<저서>
엄마! 나도 키가 크고 싶어요
한방으로 끝내는 천식 알레르기
우리아이 키크기 프로젝트 365일
멈추는 아이 vs 자라는 아이
----------------------------------------
[하이키한의원] 윤가영 원장
경희대 한의대 졸업. 동대학원 한의학 박사 과정
경희대 한방병원 전문의 취득
현, 하이키한의원 강남본원 진료원장
----------------------------------------
[하이키한의원] 박승만 원장
대전대 한의대 졸업. 동대학원 박사 취득
현, 하이키한의원 강남본원 대표원장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