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현철 원장의 <오팔청춘 눈건강>

각막 깎지 않는 안내렌즈삽입술, 종류가 있다?

밝은눈안과 강남천현철 대표원장
입력
2023-06-27

평소 지인들과 골프를 즐기는 진 씨(33세, 여성)는 최근 시력교정술을 받은 뒤, 기록이 훨씬 향상되었음을 느꼈다다. 수술 전 안경을 끼고 골프를 쳤을 때는 도수가 잘 맞지 않아 정교한 샷이 어려웠는데, 수술 후 시력이 개선되어 최상의 운동 컨디션을 유지하게 된 것이다. 검사와 상담을 거친 후, 진 씨가 받았던 시력교정술은 '안내렌즈삽입술'이었다.

이처럼 시력은 직장인이나 운동선수, 군인 등 다양한 직군의 사람들이 업무 효율과 실력, 기록을 높이는데 영향을 준다. 안경 역시 시력 확보에 도움이 되지만, 도수 조절이 필요하고 외부 활동 시 불편함과 부상의 위험까지 있어 시력교정술을 받으려는 경우가 많다.

다양한 시력교정술 중에서도, 안내렌즈삽입술은 부작용에 대한 환자의 부담을 덜 수 있는 방법에 해당한다. 기존 라섹과는 달리, 각막을 깎아내지 않아도 되는 수술로 안정성을 입증해 왔기 때문이다. 수술은 각막에 2~3mm 정도의 절개창을 만들어 홍채와 수정체 사이에 특수렌즈를 삽입하는 과정으로 진행된다. 홍채를 기준으로 렌즈를 앞쪽에 위치시키는 전방 렌즈삽입술과 뒤에 삽입하는 후방 렌즈삽입술로 나뉘는데 각각 '알티플렉스'와 '아쿠아ICL'이 대표적인 수술용 렌즈다.

앞서 언급한 것처럼 안내렌즈삽입술은 수술 시 각막을 그대로 보존하기 때문에 손상이 적고, 근시퇴행이나 각막 혼탁의 가능성도 줄일 수 있다. 회복 기간 역시 빨라 직장인이나 운동선수 등 다양한 직업군의 사람들이 이 수술을 선호한다. 또한, 각막보존성과 안정성, 회복 속도 역시 장점으로 꼽힌다. 각막을 손상하지 않는 수술이기 때문에 통증이 적고, 수술 다음날부터 외출이나 간단한 샤워 등의 일상생활이 가능하다.

수술에 쓰이는 렌즈는 특수한 재질로 제작되어 안전하며, 눈 속 방수 흐름을 안정적으로 유지한다. 따라서 환자들이 우려하는 부작용 중 하나인 백내장 발생 위험을 낮출 수 있다. 수술 후 문제가 발생하더라도 안내에 삽입했던 렌즈만 제거하면 다시 이전의 상태로 돌아갈 수 있다.

이러한 장점들은 환자들이 안내렌즈삽입술을 선호하는 이유로 작용하지만, 중요한 건 수술 전 정확한 검사와 집도의의 실력이다. 시기능 검사와 각막검사, 안구건조증 검사 등 필수적인 검안이 꼼꼼하게 이루어져야만 환자에게 가장 적절한 수술과 렌즈 종류를 결정할 수 있으며, 의료진의 숙련도에 따라 미국 FDA에서 정한 안전기준 전방 깊이에 맞춘 안전한 수술이 가능하다.

렌즈삽입술은 근시퇴행이 없는 수술이다. 투명한 각막을 그대로 유지할 수 있고, 각막에 염증이나 혼탁이 있는 경우, 원시나 노안이 있는 경우, 과거 각막염이나 각막 상처로 인한 혼탁, 특수한 각막질환 등이 있는 경우에도 시도할 수 있어 각광을 받는다. 그러나 장점이 다양한 만큼, 이 수술은 정밀한 기술력을 요하므로, 임상 경험이 풍부하고 실력을 갖춘 의료진에게 수술을 받아야 한다.

* 본 칼럼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