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확한 난시교정, 관건은 난시축

건강한 눈 드림

드림성모안과의원/구태형 대표원장

굴절이상 없이 시력이 좋은 경우를 ‘정시’라고 한다. 정시는 외부에서 들어온 빛이 우리 눈의 망막 중심에 정확하게 맺힌다. 시력이 좋지 않아 안경이나 콘택트렌즈를 착용해야 하고 시력교정이 필요한 경우를 굴절이상이라고 하는데 ‘근시’, ‘원시’, ‘난시’가 이에 해당한다. 물체의 상이 망막 앞에 맺히게 되면 근시라고 하고, 망막 뒤에 맺히면 원시라고 한다. 한쪽 눈에 근시와 원시가 동시에 존재할 수는 없다. 하지만 난시는 근시 혹은 원시가 있어도 있을 수 있다. 난시는 외부에서 들어온 빛이 한 점으로 초점이 맺히지 못하는 경우인데, 굴절이상을 가진 10명 중의 8명이 난시를 동반한 것으로 알려졌다.

난시증상은 매우 다양하다. 가장 흔한 증상은 시력저하와 함께 눈이 침침하거나 또렷하게 보이지 않는 것이다. 난시가 있으면 안정피로에 의한 잦은 눈의 피로감, 안구의 직접적인 통증 혹은 두통, 어지러움 등을 호소하기도 한다. 야간 빛 번짐도 흔한 난시의 증상이다. 초점이 잘 맞지 않아 심한 경우에는 속이 메슥거리고 구토가 유발되기도 한다. 만약 이러한 증상 때문에 병원을 자주 방문한다면 안과에서 굴절이상의 유무를 확인해 봐야 한다.

대부분 난시의 원인은 눈으로 들어오는 빛이 각막을 통과할 때 각막의 균일하지 못한 면과 만나 다양한 각도로 굴절되는 것이다. 드물게 수정체 혹은 안구의 모양에 의해서 유발되기도 한다. 과거에 눈을 다쳤거나 심각한 염증으로 각막 반흔이나 혼탁이 생긴 경우, 시력교정수술의 후유증이 생긴 경우 등에도 난시가 생길 수 있다. 난시는 다양한 원인이 존재하기 때문에 정밀한 난시전문검사를 통해서 정확하게 진단하고 해결책을 찾아야 한다.

선천적으로 생긴 경우에는 규칙 난시가 많고, 외상이나 염증 등 이차적인 원인으로 생긴 경우는 불규칙 난시가 많다. 규칙적인 난시는 안경이나 난시교정용 콘택트렌즈로 교정이 가능하다. 최근에는 고도 난시도 교정이 가능한 드림렌즈가 출시되어 임상적으로 좋은 결과를 보이고 있다. 그러나 불규칙 난시는 교정이 쉽지 않아 정확한 원인 파악이 우선이다.

난시 교정의 핵심은 정확한 난시축을 찾아서 그 기준으로 교정하는 것인데 검사하는 과정에서 축이 돌아가는 오류를 최대한 줄여야 정확한 교정이 가능하다. 심한 불규칙 난시의 경우, 3차원적으로 해석이 가능한 첨단검사장비와 다양한 경험을 가진 안과전문의의 판단이 필수적이다. 난시 교정용 안경이나 콘택트렌즈를 착용해도 시력이 제대로 안 나오거나 착용이 불편하다면, 기준 난시축을 정확히 표시하는 난시검사를 받은 후 원인에 따른 개인별 치료방법을 찾아야 한다.

난시의 원인이 되는 안과적 질환이 있다면, 안경이나 콘택트렌즈보다는 난시교정시력교정술이 더 효과적일 수 있다. 그러나 다양한 수술방법에서 본인에게 적합한지를 알아보는 정확한 검사가 우선이다. 의료진 또한 시력교정수술 경험이 풍부해야만 좀 더 예측도 높은 시력교정수술 결과와 안정성을 확보할 수 있다.



* 본 칼럼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건강한 눈 드림

시력교정 및 노안/백내장 수술 최신 동향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연령 또는 계절에 따른 주의 안질환 관리에 대해 정보를 제공하고자 한다.

-가톨릭 의과대학 졸업
-안과전문의
-가톨릭 의과대학 안과 외래교수
-대한백내장 굴절수술학회(KSCRS) 정회원
-미국백내장 굴절수술학회(ASCRS) 정회원
-렌즈삽입술(ICL) Most experienced and best skilled D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