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철 퇴행성 관절염으로 시리고 아픈 무릎… ‘3세대 인공관절술’로 통증 치료해야

관절 주사치료 어디까지 왔나?

연세사랑병원/고용곤 원장



찬 바람이 몰아치며 본격적인 추위가 시작됐다. 겨울철이 되면 퇴행성 관절염으로 병원을 방문하는 환자와 더불어 무릎인공관절수술을 받으려는 환자도 늘어난다. 무릎 통증이 다른 계절에 비해 심해지기 때문인데, 여기에는 여러 원인이 있지만 주요 원인으로 꼽히는 것은 추운 날씨이다.

겨울철에는 기온이 낮아지면서 관절 주위의 혈관이 수축돼 혈액순환이 감소한다. 동시에 주변 조직과 근육이 경직되고, 관절 속 기압이 높아지면서 신경을 압박해 무릎 통증이 심해진다. 또 관절의 마찰을 완화해주는 관절액까지 굳어 상태는 더욱 악화된다.

여기에 활동량 감소로 인한 체중 증가까지 겹치게 되면 관절로 가는 부담이 증가해 통증의 원인이 될 수 있어 겨울철 관절 건강 관리에는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추운 겨울철 퇴행성 관절염으로 인한 무릎 통증을 감소시키는 방법은 두 가지로 나눌 수 있다. 첫 번째는 무릎을 최대한 따뜻하게 유지하는 것이다. 집에 있는 경우 온찜질이나 반신욕 등을 실시하여 혈액순환을 돕고, 외출해야 하는 경우엔 따듯한 옷과 담요 등으로 무릎을 따듯하게 해주는 것이 좋다. 두 번째는 적당한 운동이다. 날씨가 춥다고 집에만 있는 것은 앞서 말한 바와 같이 근력을 감소시키고 체중을 늘려 무릎 통증을 악화시킬 수 있다. 그러므로 가벼운 걷기와 수영 등 가급적 무릎에 무리가 되지 않는 운동을 꾸준히 실시할 것을 권장한다. 만약 이러한 노력에도 불구하고 통증이 지속되거나 더 심해진다면 병원을 찾아 진단을 받고 적절한 치료를 진행하는 것이 좋다.

퇴행성 관절염이라고 해서 처음부터 수술을 권하지 않는다. 환자의 상태에 맞는 치료를 시행한다. 비교적 연골의 손상이 심하지 않은 초기와 중기의 경우 약물치료, 주사치료, 물리치료, 체외충격파, 줄기세포 등 비수술치료를 시행해 통증을 완화한다. 초중기에 치료만 잘 받아도 자신의 연골을 보다 오래 보존할 수 있다.

문제는 관절염 말기이다. 무릎 관절을 감싸고 있던 연골이 대부분 닳아 없어지며 관절과 관절이 부딪혀 극심한 통증이 발생하는 시기로 움직일 때는 물론 쉴 때나 잠을 청할 때도 통증이 지속된다. 비수술치료만으로는 증상을 완화하기에 한계가 있는 단계로 이 때는 인공관절수술이 필요하다.

인공관절수술은 손상된 관절과 연골 부위를 가다듬고 인체에 무해한 특수소재로 이루어진 인공관절을 삽입하는 수술이다. 삽입된 인공관절이 관절 간의 마찰을 줄여 염증과 통증 완화에 탁월하다. 다만 아주 작은 오차에도 수술 후 통증과 무릎 강직과 같은 증상이 발생할 수 있어 오차범위를 최소화하고 정확도를 최대한 높여야 하는데, 이를 위해 개발된 것이 3세대 인공관절이다.

3세대 인공관절은 기존 인공관절보다 더욱 다양한 크기와 두께로 제작된다. 무릎의 굴곡도, 회전 중심축, 내측과 외측의 차이, 두께와 크기 등 다양한 옵션을 고려해 자신의 무릎에 최적화된 것을 골라 사용할 수 있다. 이처럼 환자의 관절 모양을 최대한 반영한 인공관절이 시용되기 때문에 무릎의 운동 범위 회복에 탁월하며 만족도가 높다. 여기에 3D 시뮬레이션과 3D 프린팅을 이용해 ‘환자 맞춤형 수술도구’(PSI)까지 제작해 수술에 사용할 경우 정확도를 높이는 것은 물론 수술 시간 단축을 통해 더욱 안전한 수술이 가능하다.

퇴행성 관절염은 치료가 빠를수록 다양한 치료방법을 적용할 수 있으며 간단한 치료만으로 증상을 완화할 수 있다. 추운 겨울마다 심해지는 무릎 통증에 더 이상 고통받지 말고 통증이 있다면 가급적 이른 시일 내에 전문병원을 방문해 본인의 상태에 맞는 적절한 치료받기를 바란다.

* 본 칼럼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관절 주사치료 어디까지 왔나?

고질적인 관절 통증을 위한 비수술 치료법, 주사치료
치료효과는 있는지, 부작용은 없는지, 중독성은 없는지
관절 주사치료에 대한 모든 것

-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인턴 수료
-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정형외과 레지던트 수료
-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정형외과 전문의 수료
- 現 대한정형외과학회 정회원
- 現 대한정형외과 슬관절학회 정회원
- 現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정형외과학교실 외래교수
- 現 연세사랑병원장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