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완치되면 끝? 87%가 피곤·호흡곤란 겪어"

입력 2020.09.24 15:00

마스크 끼고 엘리베이터 안에 있는 사람들
코로나19는 완치돼도 1개 이상의 증상을 겪을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사진=게티이미지뱅크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이틀 연속 100명 이상을 기록하고 있다. 코로나19에 감염되지 않는 것이 최선인데, 혹여나 걸렸다고 하더라도 완치만 되면 이후 생활에는 문제가 없을까?

이탈리아 의학연구센터 'Fondazione Policlinico Universitario Agostino Gemelli IRCCS'​의 연구에 따르면, 코로나 완치자 중 87.4%는 최소 1가지 이상의 증상 특히, 피곤이나 호흡곤란을 겪을 수 있다.

연구진은 지난 4월 21일~5월 29일 143명의 코로나 완치자를 대상으로 조사했다. 코로나 완치 기준으로는 세계보건기구(WHO)가 제시한 검역 중단 기준(연속 3일 동안 발열 없음, 24시간 간격으로 검사 2건 결과가 음성 등)을 적용했다.​

연구 대상자의 평균 나이는 56.5세(19~94세), 37%가 여성이었다. 병원에 있을 당시 72.7%가 폐렴을 겪었으며, 병원 치료를 받은 기간은 평균 13.5일이다.

조사 결과, 완치자 중 18명(12.6%)만 코로나 관련 증상이 아예 나타나지 않았고, 32%는 1~2개, 55%는 3개 이상의 증상을 겪고 있었다. 더불어 완치자의 44%는 삶의 질 하락을 겪었고, 53.1%는 피로, 43.4%는 호흡곤란, 27.3%는 관절통, 21.7%는 흉통을 겪은 것으로 나타났다.다만, 열이나 급성 이상 증상이 나타난 환자는 아무도 없었다.​

코로나에 걸렸을 때 주로 나타나는 증상으로는 ​ 기침, 발열, 호흡곤란, 근골격계 증상(근육통·관절통), 피로, 위장관증상, 후각 감퇴 등 무감각 증상 등이 있다.

일부 증상이 없는 환자도 있는 것으로 밝혀져 아무 의심 증상이 없더라도 평소 마스크를 끼고 다니는 게 안전하다.

이번 연구 결과는 학술지 'JAMA' 네트워크에 게재됐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