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림대춘천성심, AI 챗봇 ‘한림스마트봇’ 도입

입력 2020.08.03 15:29

스마트봇 사진
한림대의료원 제공

한림대춘천성심병원은 오늘(3일) 강원도 내 의료기관 최초로 병원 처방전달시스템(OCS)과 연동한 환자맞춤형 인공지능(AI) 챗봇 '한림스마트봇'을 도입해 운영한다.

한림스마트봇은 기존 환자용 고객가이드앱 뿐만 아니라 카카오톡, 네이버 톡톡 플랫폼으로 이용할 수 있어 접근성이 뛰어나고, 실시간 환자의료정보가 반영됐기 때문에 개인 맞춤형 상담이 가능하다.

기존에는 외래진료 예약시간을 변경하려면 병원 콜센터에 전화해서 상담사와 통화 후 해당 의사의 스케줄을 일일이 확인한 뒤에나 변경할 수 있었다.

하지만 한림스마트봇을 이용하면 병원 이용 전반에 관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고 예약된 외래진료나 검사를 24시간 언제나 쉽게 변경하거나 취소할 수 있다.

실제로 한림스마트봇을 이용해 본 환자는 “한림스마트봇 하나로 병원의 모든 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어 편리하다”며 “기존에는 진료예약을 변경하기 위해 콜센터로 전화를 걸어 대기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는데 알림톡에 온 챗봇 버튼을 눌러 단 1분 만에 진료예약 시간을 변경했다”고 말했다.

진료 접수비도 납부할 수 있다. 모바일로 접수비를 납부한 외래진료 환자는 병원 접수창구를 거치지 않고 바로 해당 진료과로 이동해 진료를 받을 수 있다.

입원환자의 경우 담당교수의 회진시간·복약안내·식단메뉴선택·검사안내 및 주의사항 등 각종 알림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한림대춘천성심병원​ 이재준 병원장은 “스마트봇 도입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선도적으로 대응하며 디지털·스마트 병원으로 거듭나고 있다”며 “환자분들이 한림스마트봇을 통해 언제 어디서든 높은 수준의 의료서비스를 편리하게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