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누구나 장 상태 측정할 수 있는 척도 개발

입력 2019.10.29 13:29

인터넷 갈무리
장건강지수 GQ를 소개한 일동제약 지큐랩 홈페이지 화면/사진= 일동제약 제공

일동제약은 누구나 자신의 장 건강 상태를 가늠할 수 있는 측정 척도 ‘장 건강 지수, 지큐(GQ Gut Quotient)’를 개발했다고 29일 밝혔다.

이 척도는 아이큐(IQ)나 이큐(EQ)처럼 장 건강도 지수화해 체계적으로 점검, 관리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회사측은 “그동안 장 건강과 관련해 일반인이 자가 점검을 할 수 있는 도구가 마땅치 않았다”며 “장 건강 관리를 돕고 장 건강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GQ를 개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앞서 일동제약은 분당서울대병원 소화기내과 이동호 교수팀과 함께 ‘한국인에 적합한 장 건강 지수 측정 척도 개발’을 위해 연구를 진행했다.

사례분석과 문헌고찰, 전문가 델파이 조사 등의 방식을 활용한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총 17개 문항의 장 건강 지수를 설정했다.

각 문항은 복부증상, 배변활동 등 장과 관련한 신체 현상을 참여자가 느끼는 정도에 따라 서열척도 방식으로 답변하도록 구성했다. 요인별 가중치, 성별, 연령대 등이 반영된 최종 점수로 지수를 산출한다.

조사 표본군 1120명의 결과값을 환산한 결과, 한국인의 평균 GQ는 100점 만점 기준 79점이었다.

해당 연구 결과를 포함해 GQ의 개발 과정 및 타당성 분석, 인구통계학적 분석 등에 관한 내용은 대한소화기학회지와 약학회지에 최근 발표됐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전문가들과 함께 체계적인 연구로 개발한 장 건강 측정 도구”라며 “일반인들이 보다 쉽게 장 건강 상태를 점검하고 관리에도 소홀하지 않도록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장 건강 지수 GQ는 일동제약의 지큐랩 브랜드 홈페이지 ‘나의 GQ 지수 측정하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