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끈따끈 최신 연구] 매일 커피 한 잔, 만성 신장질환 사망 위험 낮춰

    입력 : 2018.09.14 09:01

    카페인이 신장 혈관 건강에 도움

    카페인이 만성 신장질환 환자의 사망 위험을 낮춘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포르투갈 산타마리아병원 연구팀은 만성 신장질환을 앓는 4863명을 하루 평균 카페인 섭취량에 따라 ▲28.3㎎ 미만 ▲28.3㎎ 이상 103㎎ 미만 ▲103㎎ 이상 213.5㎎ 미만 ▲213.5㎎ 이상 등 네 그룹으로 나눴다. 이후 60개월간 추적 관찰하며 사망 위험과 비교 분석했다.

    기사 관련 일러스트
    그 결과, 카페인을 전혀 섭취하지 않은 사람과 비교했을 때 카페인 섭취량이 28.3㎎ 이상 103㎎ 미만인 그룹과 103㎎ 이상 213.5㎎ 미만인 그룹의 사망 위험은 모두 26% 낮았다. 카페인 섭취량이 213.5㎎ 이상인 그룹은 22% 낮았다.

    반면, 카페인 섭취량이 28.3㎎ 미만인 그룹은 사망 위험이 줄어들지 않았다. 일반 커피전문점의 아메리카노를 기준으로 커피 한 잔에는 카페인이 91~196㎎이 들어 있다. 커피믹스의 경우 한 봉당 43~62㎎ 수준이다.

    연구를 진행한 미겔 비에이라 교수는 "카페인이 신장 혈관을 포함한 혈관벽에서 산화질소의 방출을 촉진하기 때문"이라며 "산화질소는 혈관을 확장시켜 혈액순환을 돕는 효과가 있다"고 말했다.


    • Copyright HEALTHCHOSUN.COM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