혈압 상승, 나이 들수록 男은 천천히 女는 빠르게

    입력 : 2018.06.01 09:07

    혈압의 남녀차

    혈압은 남녀 간에도 차이가 있다. 수축기 혈압을 기준으로 젊을 때는 여성의 혈압이 남성보다 낮지만, 나이 들수록 여성의 혈압이 빠르게 증가해 68세 이후로는 여성의 혈압이 남성보다 더 높아지는 경향이 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통계를 보면 20대 이후로 수축기 혈압이 10년마다 남성은 평균 1.68㎜Hg, 여성은 4.46㎜Hg 높아진다. 여성이 남성보다 급격하게 혈압이 높아지는 것이다. 이완기 혈압의 경우 남성은 50대 때 최고조에 달했다가 점차 감소하는 반면, 여성은 나이에 상관없이 10년마다 1.84㎜Hg씩 꾸준히 상승한다.

    이러한 차이는 남녀가 혈관의 굵기·길이가 다른 데에서 비롯된다. 여성은 남성보다 동맥이 가늘고, 길이도 짧은 편이다. 이에 따라 동맥경화도 더 빨리 나타난다. 또 여성호르몬의 분비가 줄면서 고혈압으로 인한 심혈관질환 위험은 더욱 커진다. 여성호르몬은 그 자체로 심혈관계 보호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있다. 그래서 폐경후 여성의 심혈관질환 위험은 남성보다 높다. 미국 웨이크포레스트 침례병원에서 고혈압 치료를 받지 않는 53세 이상 남녀 100명을 관찰한 결과, 혈압 수치가 같아도 여성의 심혈관질환 발생률이 남성보다 30~40% 높았다.



    • Copyright HEALTHCHOSUN.COM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