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수 비결은 '깨끗한 혈관'… LDL 낮추고 HDL 높여라

입력 2018.04.23 09:43

유산소·근력 운동 함께 하면 효과
과도한 탄수화물 섭취는 자제해야
쿠바산 폴리코사놀, 혈관 건강 도움

'깨끗한 혈관'은 장수(長壽)의 필수 조건이다. 그러나 현대인은 ▲탄수화물 위주 식습관 ▲소홀한 운동습관 ▲비만 ▲흡연 등에 노출돼 혈관이 깨끗하지 못한 경우가 많다. 이런 사람들은 혈액 속 LDL콜레스테롤 수치가 높고, HDL콜레스테롤 수치가 낮다. LDL콜레스테롤은 과도하면 혈액을 끈적끈적해지게 하고, 피떡이 혈관내에 쌓이게 하는 나쁜 콜레스테롤이다. HDL콜레스테롤은 콜레스테롤을 간으로 돌려보내 LDL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춰주는 좋은 콜레스테롤이다. 때문에 LDL과 HDL수치의 균형을 잘 맞춰야 혈관이 깨끗해진다. 의사들이 말하는 이상적인 LDL·HDL 수치는 각각 130㎎/㎗ 이하, 40㎎/㎗ 이상이다. 특히 HDL이 60㎎/㎗ 이상으로 높으면 이상지질혈증이나 이상지질혈증으로 인한 합병증 위험이 줄어든다.

혈관을 건강하게 유지하려면 HDL콜레스테롤은 40㎎/㎗ 이상으로, LDL 콜레스테롤은 130㎎/㎗ 이하로 관리해야 좋다./신지호 헬스조선 기자
LDL 수치는 낮추고, HDL 수치를 높이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먼저 운동은 필수다. 1주일에 150분 이상, 유산소운동과 근력 운동을 함께 해야 한다. 운동을 하면 혈액 내 지질 분해 효소가 활발해지면서 HDL 수치가 높아지고, 품질도 좋아진다. 또한 운동으로 근육이 늘어나면 나쁜 콜레스테롤인 LDL 수치가 줄어드는 경향이 있다. 과도한 탄수화물 섭취를 피하는 식습관도 중요하다. 활동에 쓰이고 남은 탄수화물은 체내에서 중성지방 형태로 저장된다. 중성지방은 LDL을 만들고, HDL 분해를 촉진한다. 탄수화물은 하루 섭취 식단의 50% 정도만 되게 먹는 게 좋다. 흰 쌀밥, 식빵, 떡 등에 탄수화물이 많이 들었다.

건강기능식품 섭취도 도움이 된다. 쿠바산 사탕수수 왁스에서 추출한 폴리코사놀이 대표적이다. 쿠바국립과학연구소의 임상시험 결과에 따르면 쿠바산 폴리코사놀 20㎎을 매일 4주간 섭취한 사람은 HDL이 평균 29.9% 증가하고, LDL은 평균 22% 감소했다.

현재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높은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 개선에 도움을 줌'이라는 내용으로 혈관 건강 기능성을 인정받은 원료는 쿠바산 폴리코사놀이 유일하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