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성모병원, 유전성 유방암 예방 캠페인 펼친다

  • 이기상 헬스조선 기자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입력 : 2017.09.25 10:15

    브라카스토리 캠페인 협약식
    대림성모병원이 공우생명정보재단과 '브라카스토리 캠페인' 상호협력에 대한 협약을 체결했다/사진=대림성모병원 제공

    대림성모병원(병원장 김성원)이 공우생명정보재단(이사장 서정선)과 지난 8월 ‘브라카스토리(BRCA Story) 캠페인’ 상호협력에 대한 협약을 체결했다.

    대림성모병원과 공우생명정보재단이 함께 진행하는 브라카스토리 캠페인은 유전성 유방암의 원인 유전자로 알려진 BRCA1/2 유전자 검사의 필요성을 알리고 검사 비용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난 8월 말 국내에서 프로젝트를 론칭했으며 연내 글로벌 프로젝트로 확대할 예정이다.

    대림성모병원은 유전성 유방암 클리닉을 운영하고 있으며, 유전자 검사 전후 충분한 상담을 통하여 가족력 청취, 검사의 방법, 득과 실, 검사 결과의 의미에 대한 이해를 돕고 있다. 김성원 병원장은 국내에서 유일하게 ‘임상유전학 인증의’ 자격을 지닌 외과 의사로 전문적이고 특화된 유전상담을 통해서 유방암의 검진부터 예방적 수술에 이르는 전문적인 진료 과정을 주도하고 있다. 대림성모병원은 지난 2015년 김성원 병원장이 부임한 이래 유방암 특화병원을 추구하고 있다. 김성원 병원장을 필두로 유방암 환자의 재건, 재활, 우울증 치료를 위한 정신건강의학과 등 의료진을 다수 영입해 유방암 특화병원으로 역량을 강화하고 있다.

    김성원 병원장은 “BRCA 유전자의 변이는 성별과 무관하게 유전되며, 자신이 유방암에 걸리지 않더라도 자녀에게 물려줄 수도 있기 때문에 변이 유전자 유무를 알고 있는 것이 유방암, 난소암 예방에 매우 중요하다”며 “대림성모병원과 공우생명정보재단이 함께 진행하는 브라카스토리 캠페인을 시작으로 유전성 유방암에 대한 인식 확산은 물론, 궁극적으로는 암을 예방하는 데 긍정적인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대림성모병원은 오는 10월 유방암 예방의 달을 맞아 유전성 유방암 환우 수술 기금 마련 행사를 진행하는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대림성모병원과 공우생명정보재단이 함께 진행하는 브라카스토리 캠페인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www.brcastory.com)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Copyright HEALTHCHOSUN.COM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