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치과병원-미래에셋생명, 찾아가는 치과서비스 진료

  • 한희준 헬스조선 기자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입력 : 2017.07.17 15:54 | 수정 : 2017.07.17 15:54

    서울대치과병원은 14일 미래에셋생명과 공동으로 강북노인종합복지관을 방문해 독거노인을 위한 ‘찾아가는 치과서비스’ 진료를 실시했다. 구강관리가 취약한 저소득층 독거노인의 치아 기능을 회복하기 위해 진행된 이 날 진료에는 60여 명의 노인들이 참석해 치아 상태를 확인하고 맞춤치료를 받았다.

    ‘찾아가는 치과서비스’는 미래에셋생명의 후원으로 서울대치과병원 교수 및 의료진이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에서 선정한 지역 기관을 찾아가 현장에서 진료하는 봉사 프로그램이다. 노인들이 흔히 앓고 있는 충치 치료는 물론, 현장 치료가 어려운 환자들은 서울대치과병원에서 별도의 추가 심화 치료를 제공한다. 치료뿐 아니라 관련 질환 예방 및 생활 속 구강관리에 대한 교육을 함께 실시해 주민들의 구강 건강 증진을 돕는다. 서울대치과병원은 미래에셋생명과 올해 10월까지 매월 정기적으로 서울 지역의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 선정 복지관을 방문해 진료를 실시할 예정이다.

    한편, 서울대치과병원은 2010년부터 지속적으로 ‘찾아가는 가족사랑 치과진료소’를 운영해 전국을 돌아다니며 다문화가정의 치아건강을 지키는데 도움을 준 바 있다. 2016년에는 동 사업으로 다문화가족의 안정적인 정착과 사회통합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 Copyright HEALTHCHOSUN.COM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