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경희대한방병원, 건망증 임상연구 참여자 모집

  • 헬스조선 편집팀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입력 : 2017.07.14 18:08

    강동경희대병원 한방내과 박정미 교수팀은 건망증(경도인지장애)에 대한 한약 ‘가미귀비탕’의 치료효과 입증을 위한 임상연구 참여자를 모집한다.

    본 연구는 식약처의 승인을 받았으며, 연구에 투여되는 가미귀비탕은 가루로 된 한약으로 현재 건망증 등의 치료에 활용되고 있다.

    모집 대상은 만 55세 이상 90세 미만의 건망증을 호소하는 남녀로, 문진 및 신경심리검사 후 경도인지장애로 진단이 되어야 대상자로 선정된다. 대상자로 선정되면 24주간 매일 3회 약을 복용하고 총 3회 병원을 방문하게 된다.

    참여자에게는 진료비, 혈액검사 및 MRI를 포함한 각종 검사비, 시험 의약품(가미귀비탕)이 무료로 제공되며, 소정의 교통비가 지급된다.

    한편, 경도인지장애는 같은 나이대에 비해 인지기능, 특히 기억력이 떨어져 있지만 일상생활을 하는 능력은 보존되어 있어 아직은 치매가 아닌 상태를 말한다.

    문의: 뇌신경센터 한방내과 (02)440-8557

    • Copyright HEALTHCHOSUN.COM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