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금융·정치 1번지, 서울 여의도 일대 건강 맛집 10

입력 2016.08.21 10:00

HEALTHY FOOD MAP

여의도 일대 건강 맛집 지도

‘오늘은 뭘 먹지?’ 모든 직장인이 점심때가 되면 떠올리는 고민이다. 찌개, 국밥 등 가정식 백반을 파는 곳은 많지만 정작 ‘건강’을 생각해서 밥 먹으러 가려고 한다면 딱히 생각나는 데가 없다. <헬스조선>이 수많은 빌딩이 빽빽이 들어찬 서울의 작은 섬 여의도를 뒤져 찾아냈다. ‘건강’ 키워드를 가지고 있는 여의도 건강 맛집 10곳.


에덴식당 정식 메뉴


에덴식당 메뉴

에덴식당
산나물밥의 정수를 느낄 수 있는 곳

‘에덴식당’은 전북 남원 지리산 산골에 있는 산나물 백반집의 식단을 단골손님이 전수해 차린 곳이다. 백반집 주인 부부가 건강상의 이유로 가게 문을 닫자, 산나물 향이 그대로 살아 있는 맛을 이어가고 싶은 마음에 가게를 열었다고 한다. 에덴식당에 서는 산나물 다루는 방법 하나하나에도 신경 쓴다. 우선 산나물 중에 어린 순만 골라서 쓴다. 보통 산나물은 삶아서 무치거나 식초에 재서 사용하지만, 이곳에서는 살짝 데쳐서 볶는다. 이러한 방식 덕택에 산나물 특유의 향을 간직하고 있으면서도 감칠맛이 난다.

산나물 외에 에덴식당에서 쓰는 모든 재료는 납품받는 방식이 아니라 직접 각 산지 에 가서 사는 방식으로 이루어진다. 원재료부터 꼼꼼하게 고르고 만들다보니 건강식이 되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 대표 메뉴인 산나물 특정식은 참취, 미역취, 곤드레, 방 풍, 고사리 등 5종 산나물, 청국장, 현미밥, 죽순볶음, 청매실장아찌, 도라지무침 등으로 구성된다. 밥 메뉴 외에 술안주 메뉴도 준비돼 있다. 오미자청, 고추장, 물엿 세 가지로 양념한 표고버섯강정이 특히 인기다.

산나물 특정식(1만3000원), 산나물 정식(9500원), 표고버섯강정(中 1만8000원), 더덕전(1만 6000원)
월~일요일 오전 11시30분~오후 3시, 오후 4시~오후 9시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127 롯데캐슬 엠파이어 B106호


스윗차징 전경


와플

스윗차징
건강한 달콤함을 충전할 수 있는 곳

이왕 단것을 먹겠다고 마음먹었다면 되도록 건강하게 먹는 건 어떨까. 스윗차징은 첨가물 없는 건강한 와플을 만드는 곳이다. 스윗차징에서는 와플에 들어가는 모든 재료를 국내에서 구할 수 있는 제일 좋은 재료를 찾으려고 노력한다. 유기농 설탕과 천연 우유 버터를 쓰며, 달걀은 경기도에 있는 무항생제 농장에서 직접 받아쓴다. 좋은 재료를 넣고 16시간 동안 저온 숙성시키는 와플 반죽은 하루 정해진 분량만 생산한다. 오래 두고 사용하면 맛도, 신선도도 떨어진다는 이유에서다. 만들어둔 와플 반죽이 소진 되면 조기 마감한다.

각종 버터와 잼을 바르는 와플도 맛있지만, 아무 것도 바르지 않은 플레인 와플이 제일 잘 팔리는 품목이다. 여타 와플과 비교하기 어려울 만큼 쫀득하고 차진 식감이 일품이며, 많이 달지 않아 한 개를 다 먹어도 물리지 않는다. 크랜베리·블랙베리·라즈베리를 넣고 직접 만든 잼을 구운 와플에 발라낸 ‘수제 트리플베리 와플’은, 새콤달콤해 여자 손님들에게 인기가 있다.

플레인 와플(2200원), 수제 트리플베리 와플(3700원), 크림치즈 블루베리 와플(4100원), 애플에이드(3900원)
월~금요일 오전 8시~오후 8시, 토·일 요일 휴무
서울시 영등포구 은행로 29 정우빌딩 1층


봉평황가네 메밀뜰 메밀전

봉평황가네 메밀뜰
쫄깃한 메밀면 즉석에서 삶아낸다

가게 이름에서 짐작할 수 있듯, 강원도 봉평에서 가져온 신선한 재료로 만든 건강한 메밀 음식을 선보인다. 봉평 토박이인 황영숙 대표가 모든 재료를 고향인 봉평에서 가져오기를 고수한다. 심지어 고추장, 된장 등 장류도 봉평에서 만든다. 고향에 저장 창고를 만들어놓고, 장을 만들어 숙성시켰다가 필요할 때마다 가게로 가져와서 쓴다.

메밀물막국수를 주문하면 주문과 동시에 직접 면을 뽑아 삶는다. 면발이 쫄깃하고 탄력 있는 이유다. 사과, 당근, 양파, 고추 등을 넣고 낸 육수는 많이 달지 않으며 시원하다. 메밀전병도 이곳 인기 메뉴다. 밀가루 등을 섞지 않고 메밀만 넣고 만드는데도 텁텁하거나 쓰지 않다. 전병 속이 이미 적절하게 간이 배어 있어, 양념장을 따로 준비하지 않아도 고소하면서 감칠맛이 난다. 메밀전, 메밀전병, 묵무침, 감자떡을 모두 맛볼 수 있는 메밀 나들이 세트는 3명 이상일 때 시키기 좋은 메뉴다.

메밀물막국수(8000원), 메밀전병(7000원), 메밀전(7000원), 메밀 나들이 세트(2만5000원)
월~일요일 오전 10시30분~오후 3시, 오후 5~10시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42 여의도종합상가 2층


힐링포션 진열장
힐링포션 착즙주스

힐링포션
다채로운 채소+과일로 영양소 듬뿍 섭취

착즙주스와 샐러드는 한 끼 건강하고 가볍게 먹고 싶은 사람들이 많이 찾는 메뉴다. 두 가지 모두 익히는 음식이 아니기 때문에, 무엇보다 원재료가 중요하다. 그래서 ‘힐링포션’의 정윤선 공동대표는 이틀에 한 번 직접 가락시장에 가 과일과 채소를 구매한다. 그는 “처음에는 농장과 직거래했지만 품질이 안정적이지 않아서 포기했다”며 “직접 시장으로 가면 직접 맛보고 고를 수 있기 때문에 양질의 재료를 사기에 좋다”고 말했다.

힐링포션의 착즙주스는 종류가 다양하다. 과일과 채소가 골고루 들어 있는데, 과일보다는 채소 비중이 더 높다. 그중에서도 사과·당근·파프리카·레몬이 든 No.1과, 사과·케일·셀러리·오이·레몬·생강이 든 No.2가 인기다. 칡전분을 주재료로 해 만든 모찌두부 샐러드는 식사대용으로 인기다. 샐러드로 배가 찰까 싶지만, 여성 2명이 먹어도 배부를 만큼 넉넉히 담아준다. 200Kcal를 넘지 않는다는 점도 매력적이다.

모찌두부 샐러드(1만2000원), 삼계 샐러드(7800원), 착즙 주스(250mL, 7500원)
월~금요일 오전 8시~오후 8시, 토요일 오전 10시~오후 6시, 일요일 휴무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7길 3 수정상가 101호


진진만두국 메뉴

진진만두국
모든 재료는 국내산으로 청결하게 음식 만든다

같은 음식을 만들더라도 어떤 재료를 쓰느냐에 따라서 질이 달라지기 마련이다. ‘진진만두국’은 무엇보다 재료를 중요하게 여긴다. 원가가 상상을 초월할 정도로 많이 들더라도 이곳에서 쓰는 모든 재료는 국내산으로 고수한다. 좋은 재료를 사서 손질하고, 음식으로 내놓을 때까지 끝까지 주의를 기울인다. 만둣국에 들어가는 만두 속은 미리 만들어두지 않고, 매일같이 아침 6시부터 새로 준비한다. 음식을 만드는 공간인 주방의 청결도도 ‘건강한’ 음식의 기본이 된다. 진진만두국에서는 매주 한 번씩 주방을 대청소를 한다. 어디에 내놔도 남부럽지 않을 정도로 주방이 깨끗하다.

좋은 재료로 정성 들여 만들어서일까, 음식 역시 더 맛있게 느껴진다. 신선한 채소와 삶은 양지·사태 수육을 함께 먹는 어복쟁반은 이곳의 별미다. 사시사철 단골손님들이 많이 찾는 수육은 입안에서 사르르 녹는다. 수육을 삶아낸 국물에는 시원하면서 개운한 맛이 감돈다.

어복쟁반(中 5만4000원), 수육(4만6000원), 손만두떡국(1만1000원)
월~금 오전 11시~오후 3시, 오후 5시~9시30분 / 토요일 오전 11시~오후 3시, 오후 5~9시 / 일 휴무
서울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8길 34 오륜빌딩 3층


빅토리아 머핀

빅토리아
손님이 원하는 재료로 맞춤 건강 디저트 선보여

흰쌀밥만 먹고 사는 시대는 지났다. 밥보다 빵을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추천할 만한 곳. ‘빅토리아’는 건강한 디저트를 만드는 곳이다. 워낙 어릴 때부터 빵 종류를 좋아한 주인이 중학교 때부터 파이를 직접 구워 먹다가 가게를 차렸다. 디저트 만들 때의 원칙은 본인이 먹고 싶지 않은 재료는 쓰지 않는다는 점이다. 그래서 무항생제 달걀, 국내산 통밀가루 등을 꼼꼼하게 따져서 사용한다. 좋은 재료로 정성껏 만들어서인지 당뇨병이 있는 사람, 칼로리를 낮춘 건강한 디저트를 찾는 사람들이 주고객이다.

빅토리아의 디저트는 맞춤제작 형식으로 판매되며, 원하는 재료를 맞춤 주문할 수도 있다. 밀가루를 고를 때는 통밀, 무설탕 통밀, 현미가루를 섞은 밀가루 등 선택 폭이 넓다. 어떤 걸 주문해야 할 지 모르겠다면 홈페이지(vicpie.com)를 참고하면 된다. 입맛 없을 때 아침 식사 대용으로 인기 있는 메뉴는 유기농 당근과 통밀, 현미유가 들어간 당근케이크이다.

당근케이크(3600원), 무설탕 통밀 머핀(개당 4000원), 쿠키(3500원)
월~토요일 정오~오후 7시, 일요일 휴무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2길 21 601호


프로틴 콩비지 정식

콩비지 전문 가게 프로틴 전경

프로틴
부족한 단백질을 보충할 수 있는 곳

점심 한 끼 먹으러 백반집에 가면 선택할 수 있는 메뉴는 찌개, 국, 볶음 등 자극적인 음식이 대부분이다. 콩비지 전문 가게 ‘프로틴’은 한 끼 든든하게, 건강하게 먹고 싶은 사람, 단백질을 보충하고 싶은 사람에게 추천할 만한 곳. 6시간 동안 콩을 불렸다가 삶고, 맷돌로 가는 과정을 거 쳐 콩비지를 끓여낸다. 손이 많이 가지만, 그만큼 신선함과 맛은 보장돼 많은 이들이 찾는다. 당일 판매분으로 만든 콩비지가 이른 저녁이면 금 세 동이 나곤 한다고. 이곳의 콩비지는 까끌까끌 하지 않고 부드러워서 스튜를 먹는 느낌이 든다. 프로틴의 문윤승 대표는 아이에게 이유식으로 먹인다고 포장해가는 손님들도 있다고 귀띔했다.

메인 메뉴는 콩비지 정식. 전 두 종류, 감자 샐러드, 김치, 밥, 비지, 그날그날 다른 반찬이 나온다. 비지는 순비지와 김치를 많이 넣은 김치비지 중 에서 선택 가능하다. 반찬은 주로 채소 위주인데 가지볶음, 호박볶음 등이 주로 나간다. 더운 여름철 콩물은 후식으로 인기 있는 메뉴다. 고소한 맛과 달콤한 맛 두 가지가 있으니 입맛대로 고르면 된다.

콩비지 정식(9000원), 콩비지 기본(7000원), 콩물(270mL, 2500원)
월~금요일 오전 11시~오후 9시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대방로 383 경도빌딩 2층


약식동원 메뉴

약식동원
과일, 채소, 현미밥 등으로 건강한 한 끼를

화학조미료 듬뿍 넣고 맛집이라 칭송받기보다는 심심한 맛이라도 몸에 부담을 주지 않는 건강한 음식을 만들고 싶어 하는 곳. ‘약식동원’은 음식 알레르기가 심한 사람도 마음 놓고 먹을 수 있는 깨끗한 음식을 만들겠다는 목표를 갖고 있다. 이곳에서 는 각종 영양소를 적당량 섭취할 수 있게 메뉴를 구성했다.

유기농현미밥상을 주문하면 채소와 과일이 무제한으로 제공된다. 샐러드 채소는 6 가지 이상, 과일은 15가지 이상이 구비돼 있다. 건강식은 먹고 싶지만, 매일 같이 먹 는 쌀밥이 지겨운 사람을 위해 토마토 파스타도 메뉴에 넣었다. 한우와 토마토를 듬뿍 넣고,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오일로 마무리했다. 통조림 토마토를 쓰지 않아서 인위적인 단맛이 덜하며, 계속 먹어도 질리지 않는 묘한 매력이 있다. 여름철이 지나고 부터는 오전 7~9시에 건강뷔페도 열 예정이란다. 현미밥, 닭가슴살, 무항생제 유정 란, 과일, 채소, 통밀빵 등이 준비한다니 기대해도 좋을 듯하다.

유기농현미밥상(1만5000원, 평일 점심은 1만2000원), 토마토 파스타(1만5000원)
월~금요일 오전 11시30분~오후 8시, 토·일요일 예약제로 운영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1길 25 하남빌딩 216호


조PD키친 연어 스테이크 정식

조PD키친
건강한 맛을 대접받을 수 있는 도시락

도시락 하면 한 끼 때우는 느낌이 들 수 있다. 하 지만 ‘조PD키친’에서는 열심히 일하는 사람들을 위해 재료 하나하나 정성껏 준비해 도시락을 만든다. 조PD키친의 조용식 대표는 15년 넘게 방송국에서 PD로 일하면서 배달도시락을 누구보다 많이 먹었다고 자부한다. 그는 “튀김 가득, 짠지 가득, 조미료 범벅 도시락에 질려서 제대로 만든 도시락을 판매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조PD키친에서는 화학조미료를 사용하지 않고, 소스나 양념장도 직접 만들어 쓰는 방식을 지향 한다. 특히 그릴 닭가슴살 정식은 간을 따로 하 지 않아 담백하다. 다이어트하는 사람들에게 인기가 많다. 퍽퍽한 맛을 생각하고 한 입 맛보면 의외로 부드러운 식감을 지닌다. 닭가슴살을 진 공 포장한 뒤 저온에서 조리하는 수비드 공법으로 조리해, 영양소 파괴도 적고 식감도 부드러워진 것이다. 조PD키친의 모든 메뉴는 포장 가능하며, 3인분 이상 주문하면 여의도 전 지역으로 배달이 가능하다.

연어 스테이크 정식(1만4500원), 그릴 닭가슴살 정 식(8500원)
월~금요일 오전 11시~오후 9시, 토· 일요일은 단체주문만 받음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80 LG에클라트 B116호


롱브레드 내부

롱브레드
농가에서 가져온 재료로 신선하게 조리하는 곳

전국 산지에서 신선한 재료를 공수해오는 곳. ‘롱브레드’는 건강한 식재료를 공수해 본연의 맛을 잃지 않도록 조미료를 넣지 않고 조리한다. 유기농 무농약 채소는 충북 오창에서, 무항생제 유정란은 충북 괴산에서 가져온다. 음식에 들어가는 각종 빵 에서부터 소스, 드레싱 등은 공산품을 가져다 쓰지 않고, 주방에서 직접 만들어 사용한다. 샌드위치는 따끈하게 구워서 나오는 그릴드 샌드위치 종류와 콜드 샌드위치 종류 두 가지로 구성돼 있다.

대표 메뉴는 롱브레드 샌드위치인데 푸짐한 양에, 들어 간 재료의 신선함에 놀란다. 베이컨, 달걀 프라이, 토마토 등이 들어가 한 끼 식사로 손색없다. 샐러드 종류도 다양하다. 귀리, 렌틸콩 등이 듬뿍 든 슈퍼 그레인 샐러드 는 단백질이 풍부해 많이 찾는 메뉴.

롱브레드 샌드위치(9000원), 농부의 샌드위치(7500원), 슈퍼 그레인 샐러드(1만1000원)
월~금요일 오전 7시~오후 9시, 토·일 오전 9시30분~오후 7시
서울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6길 38 한국화재보험협회 1층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