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두의 오메가-3 지방산, 사망률 낮추는데 도움

  • 이금숙 헬스조선 기자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입력 : 2016.02.16 09:29

    미국심장학회저널 발표

    호두
    호두의 오메가-3 지방산은 사망률을 낮추는데 도움이 된다./사진=헬스조선 DB

    식물성 또는 해양성 오메가-3 지방산이 사망률을 낮추는데 효과가 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관련 연구결과는 미국심장학회저널(Journal of the American Heart Association) 최신호에 게재됐다.

    스페인의 비만 영양 생리학 연구소(CIBERobn) 소속 알렉스(Dr. Aleix Sala) 박사의 책임 하에 진행된 본 연구는 6년간 7000명을 대상으로 오메가-3 지방산 섭취와 사망률 간의 연관성을 조사했다. 이 결과, 하루 에너지의 0.7%를 호두와 같은 식물성 오메가-3로 섭취한 집단이 비교적 적은 양의 식물성 오메가-3를 섭취한 대조군보다 사망률이 더 낮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오메가-3는 혈액 순환을 돕는 필수 지방산 중의 하나로 심혈관 건강, 인지 기능 등 전반적인 건강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 특히 견과류 중에서도 호두는 식물성 오메가-3의 일종인 알파리놀렌산(ALA)을 가장 많이 함유하고 있으며, 한 줌의 호두(28g)에는 2.5g의 알파리놀렌산이 함유돼있다.

    해양성 오메가-3를 이미 섭취한 상태에서 식물성 오메가-3의 추가 섭취가 심혈관 질환 예방에 얼마나 큰 영향을 주는지에 대해서는 추가적인 연구가 필요하지만, 식물성 오메가-3 지방산이 심혈관 질환, 암, 치매 등으로 비롯한 전체 사망의 위험을 28% 가량 낮춘다는 사실은 이번 연구를 통해 증명됐다. 또한, 연구팀은 참가자들의 식단에서 식물성 오메가-3는 주로 호두 섭취에서 얻을 수 있었음을 발견했다.

    “이번 연구를 통해 어떤 종류의 오메가-3가 더 이로운지를 넘어, 어떤 음식을 섭취해야 다양한 영양소를 얻을 수  있나에 주목해야 한다는 시사점을 얻었다”며, “사망 위험을 줄이는 효과는 단지 식물성 오메가-3 뿐만 아니라, 호두에 다량 함유된 불포화 지방산, 식이섬유, 무기질, 비타민 E, 폴리페놀, 피토스테롤과 같은 다른 성분들과도 연관이 있다”고 말했다. 또한, “식물성 오메가-3와 해양성 오메가-3를 모두 포함한 식단이 균형적이고 건강한 식단이다”라고 알렉스 박사는 설명했다.

     

    • Copyright HEALTHCHOSUN.COM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