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코 뾰족한 하이힐 신으면 새끼발가락도 휜다

    입력 : 2015.12.02 09:12

    소건막류, 통증·굳은살 동반… 방치하면 무릎·허리까지 부담

    소지내반증(소건막류) 환자의 엑스레이 사진. 새끼발가락 뼈가 안쪽으로 굽었고, 관절이 커졌다(원 안).
    소지내반증(소건막류) 환자의 엑스레이 사진. 새끼발가락 뼈가 안쪽으로 굽었고, 관절이 커졌다(원 안).
    꽉 끼는 불편한 신발을 신으면 엄지발가락에 무지외반증(拇指外反症)이 생기듯 새끼발가락에는 소지내반증(小指內反症)이 생긴다. 소지내반증이란 새끼발가락이 엄지발가락 쪽을 향해 휘는 것으로〈사진 참조〉, 정식 명칭은 소건막류다. 연세건우병원 박의현 원장은 "병원에서 시행하는 족부 관절 수술 20건 중 한 건 정도는 소건막류 수술일 정도로 드물지 않은 병"이라고 말했다.

    소지내반증은 무지외반증과 원인이나 증상 등이 비슷하다. 발 볼에 딱 맞는 신발을 신어서 새끼발가락 쪽의 관절이 자극을 받거나 뼈가 휘면 생긴다. 발 볼이 넓은 사람에게 주로 나타나며, 무지외반증과 동반되는 경우도 많다. 소지내반증이 있으면 신발을 신고 걸을 때 ▲새끼발가락이 아프거나 ▲새끼발가락 옆 돌출된 뼈 부위가 빨갛게 변하거나 굳은살이 생긴다. 통증 때문에 걸을 때 무게 중심이 흐트러져 무릎·골반·허리·어깨 관절 등에도 부담을 준다. 박의현 원장은 "소지내반증에 대해 모르는 사람이 많아 증상을 특별히 관리하지 않고 놔두는 경우가 적지 않다"며 "소지내반증을 방치하면 뼈가 휘는 정도가 심해지고, 주변에 물혹이 생길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소지내반증을 막으려면 발 볼이 넓은 신발을 신어야 한다. 신발을 신었을 때 새끼발가락에 충격이 가지 않도록 발 옆면을 스펀지 같은 부드러운 것으로 보호하는 것도 도움이 된다. 만약 새끼발가락이 휘어진 정도나 통증이 심하다면 뼈를 제자리로 돌려 놓는 수술을 받을 수도 있다.

    • Copyright HEALTHCHOSUN.COM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