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나 염모제 피해 관련 합동조사 실시

정부, 유사피해 확산 방지 부작용 사례 검토·분석 추진

언론사

입력 : 2019.01.16 16:42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헤나 염모제 피해 관련 정부 합동조사가 실시될 것으로 보인다.

출처:doctorstimes
출처:doctorstimes

정부는 최근 일부 ‘헤나방’에서 염색 후 발생한 헤나 염모제 피해와 관련하여 보건복지부, 공정거래위원회, 식품의약품안전처가 협의하여 합동 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주요 점검 내용은 △‘헤나방’ 영업 현황 점검 및 염색 시술 실태 조사(복지부) △무면허 및 미신고 이·미용업소(헤나방) 단속(복지부) △다단계판매업자의 반품·환불 등 소비자불만 처리 적절성 조사(공정위) △다단계판매업자(판매원 포함) 및 제조판매업자 대상 천연100%가 아닌데 “천연100%”라고 하는 등의 허위·과대 광고 단속(공정위, 식약처) △품질에 문제가 있는지 확인을 위한 수거·검사(식약처) △보고된 부작용 사례에 대한 검토 및 분석 추진(식약처) 등이다.

정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관계 부처 간에 정보를 공유하여 유사 피해 확산을 방지하고 소비자가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의사신문 배준열 기자 junjunjun2015@naver.com

  • * Copyright ⓒ 의사신문 All Rights Reserved.
  • * 본 기사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인기뉴스 의료계뉴스 최신뉴스
     
     
    의료행사전체보기+
    의료 건강 전문가를 위한 의료 건강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