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셀, 1분기 영업이익 195%↑

언론사

입력 : 2018.05.16 01:01

[헬스코리아뉴스 / 안상준 기자] GC녹십자셀은 2018년 1분기 영업이익(개별재무제표 기준)이 전년 동기대비 195% 증가한 12억2000만원으로 나타났다고 15일 발표했다.

영업실적 기준 매출액은 전년 동기대비 79% 증가한 59억5000만원, 당기순이익은 192% 증가한 16억5000만원을 기록했다. 이번 매출액은 2017년 전체 매출 195억3000만원의 약 30.5%에 달한다.

회사 측은 매출액의 증가 이유로 이뮨센-엘씨의 상승세를 꼽았다. 이뮨셀-엘씨는 지난 2014년 54억8000만원의 매출을 기록한 이후 2015년 104억1000만원, 2016년 119억원, 2017년 195억3000만원으로 꾸준히 증가했다.

GC녹십자셀은 `이뮨셀-엘씨`의 안정적인 성장세를 기반으로 해외시장 진출에 더욱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사업다각화를 위해 세포치료제 위탁생산(CMO: Contract Manufacturing Organization)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차세대 면역세포치료제 CAR-T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헬스코리아뉴스 안상준 기자 admin@hkn24.com

  • * Copyright ⓒ 헬스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
  • * 본 기사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인기뉴스 의료계뉴스 최신뉴스
     
     
    의료행사전체보기+
    의료 건강 전문가를 위한 의료 건강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