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바이오메딕스, 세포치료제 기술 유럽 측허 등록

언론사

입력 : 2018.04.16 14:31

에스바이오메딕스의 전분화능 줄기세포 유래 세포치료제 생산기술을 유럽연합(EU)에 특허 등록했다고 16일 밝혔다. 한국, 미국, 일본에 이은 특허 등록으로 국내 전분화능 줄기세포 기술의 글로벌 상업화가 가시화되고 있다.

등록된 기술은 전분화능 줄기세포를 이용한 보편적이고 효율적인 신경세포 분화기술에 대한 것으로 척수 손상, 파킨슨병 등 신경계 질환치료를 위한 세포치료제를 만드는데 근간이 되는 기술이다. 이 기술은 전분화능 줄기세포 특허 등록이 까다로운 유럽연합에까지 등록 되어 명실상부하게 기술의 우월성이 국제적으로 입증됐다.

특허의 기술적 내용은 전분화능 줄기세포 배양 중에 유전자 변형 없이 두 가지 저분자화합물만을 사용하여 두 가지 특정 신호 전달체계를 제어하는 것. 이 기술을 사용하면 모든 전분화능 줄기세포로부터 내배엽과 중배엽성 세포 분화를 강력히 차단하고, 신경세포를 효율적으로 분화 유도할 수 있다.

이 방법을 사용하지 않으면 세포주별로 고유의 특성이 존재해 모든 세포주로부터 신경세포를 안정적이며 고효율로 분화 유도하기가 어렵다. 이 기술은 최소한의 시간과 비용으로 신경세포를 공급할 수 있는 방법이며 기술의 효용성이 인정되어 국제 줄기세포 포럼에서 표준화 기술로 채택된 바가 있다.

현재 에스바이오메딕스는 이 기술을 이전한 연세대 의대 김동욱 교수팀과 협력하여 척수 손상, 파킨슨병 치료를 위한 세포치료제를 개발하고 있다.

에스바이오메딕스는 이번 유럽특허 등록으로 전 세계 주요 글로벌 시장을 공략할 수 있는 권리를 확보 할 수 있게 되었으며 이에 따라 세포치료제 개발과 기술이전을 가속화 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특히 다른 신경, 감각계 질환으로의 적응증 확대가 용이한 만큼 향후 추가적인 개발과정을 통해 보다 다양한 질환에 적용 가능한 치료제 개발이 기대된다는 설명이다.

회사 측은 “본 기술을 이용한 척수 손상 치료제의 임상시험계획 승인을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신청한 상태이며 임상 시험을 올해 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임우진 기자 woojin1803@mdtoday.co.kr

  • * Copyright ⓒ 메디컬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 * 본 기사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인기뉴스 의료계뉴스 최신뉴스
     
     
    의료행사전체보기+
    의료 건강 전문가를 위한 의료 건강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