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대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 새 병원 기공식 개최

지상 5층, 지하 4층 '별관', 지상 11층, 지하 4층 '본관' 신축 최첨단 수술실·병동, 쾌적한 휴식 공간, 지하 주차장 확대 등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 제공

언론사

입력 : 2022.06.24 15:51

출처:의사신문
출처:의사신문

연세대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의료원장 백순구)이 24일 원주의과대학 루가홀에서 새병원 기공식을 열고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한다.

새병원 기공식1부 행사는 봉헌예배로 진행되며, 2부 기념식은 축포 및 기념촬영에 이어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 새병원건립·혁신캠페인 위원회' 위원장과 부위원장으로 활동하고 있는 ㈜송암시스콤 이해규 회장, 원주 빌라 드 아모르 김종태 대표에 대한 감사패 전달식이 진행된다.

연세대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은 2020년 2월 새 병원 신축사업 계획을 수립하고, 지난달 11일 강원도 건축위원회로부터 사전승인을 받았다.

본 사업은 2027년 최종 완공을 목표로 △지상 5층, 지하 4층(14,072㎡, 4,255평) 규모의 '별관'과 △지상 11층, 지하 4층(53,309㎡, 16,127평) 규모의 '본관' 신축을 포함한다

'별관'에는 전임상연구소, 방사선종양학과, 핵의학과 등 의학연구 및 특수검사 시설이 들어선다. '본관'에는 최첨단 수술실과 병동, 전문화된 중환자실 등이 배치돼 환자들에게 더욱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전망이다.

진료시설 뿐만 아니라 휴식·문화공간도 확대된다. 각종 수목으로 어우러진 중앙정원과 소규모 문화 행사를 열 수 있는 야외 무대 등 다양한 공간들이 마련돼, 환자 및 내원객들의 휴식과 편의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별관과 본관 지하 1~3층에는 총 480면의 주차공간이 추가로 확보된다. 기존 주차장과 함께 신규 주차장을 지하에서 모두 연결해 이동 편의성을 높여, 그동안 내원객들의 애로사항으로 지적되어왔던 주차 및 교통혼잡 문제를 해소하고 보행 안전성을 높일 계획이다.

백순구 의료원장은 "앞으로 새병원 신축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여 지역거점 의료기관으로서의 역할을 강화하고, 내원객들에게 더욱 질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의사신문 홍미현 기자 mi9785@naver.com

  • * Copyright ⓒ 의사신문 All Rights Reserved.
  • * 본 기사의 내용은 의사신문 언론사에서 제공한 기사이며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관련 문의는 해당 언론사에 연락부탁드립니다)
     
    인기뉴스 의료계뉴스 최신뉴스
     
     
    의료행사전체보기+
    의료 건강 전문가를 위한 의료 건강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