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식품부, 단순가공식료품 부가가치세 면세 관련 협의

주요 식품유통업체 간담회 개최

언론사

입력 : 2022.06.23 15:21

[메디컬투데이=남연희 기자] 농림축산식품부는 23일 오전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회의실에서 전한영 식품산업정책관 주재로 밥상물가 안정을 위한 식품유통업체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이마트, 롯데마트, 홈플러스, 농협하나로마트 등 주요 유통업체 4개사가 참석하였으며, 지난 5월 30일 관계부처 합동으로 발표한 ‘긴급 민생안정 10대 프로젝트’ 중 단순가공식료품 부가가치세 면세 확대 조치와 관련해 현장 의견을 청취하고 이행 방안을 논의했다.

전한영 식품산업정책관은 “2023년 말까지 한시적으로 병, 캔, 파우치 등 개별 포장된 형태의 김치, 장류 등 제품으로까지 확대 적용될 예정인 단순가공식료품 부가가치세 면세 조치는 부가가치세법 시행규칙 개정 후 7월 1일부터 시행될 예정이다”라며 “면세 혜택을 소비자들이 체감할 수 있도록 소비자와 가장 맞닿아 있는 유통업체가 7월 1일 시행에 대비한 사전 준비를 철저히 해주기를 바란다”라고 협조를 당부했다.

농식품부는 이번 부가가치세 면세 확대 조치에 따라 각 유통업체에서 대상 품목별로 면세 조치가 차질없이 이행되도록 전국 매장별 준비 상황을 철저히 점검해 달라고 당부하고, 면세 조치에 따른 가격 인하 내용을 소비자들이 쉽게 알 수 있도록 매대나 계산대 안내문 등을 통해 적극 홍보해줄 것을 요청하였다.

간담회에 참석한 유통업체 관계자들은 밥상물가 안정 필요성에 공감을 표하고, 제조공급업체들과 긴밀히 협조하여 부가가치세 면세 조치의 효과를 소비자들이 체감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기로 하였다.

농식품부는 이번 단순가공식료품 부가가치세 면세 확대 조치를 제조업체와 유통업체가 차질없이 이행할 수 있도록 지속 독려하고, 7월 1일 이후 실제 소비자가격 인하로 이어지는지를 철저히 점검해나갈 계획이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ralph0407@mdtoday.co.kr

  • * Copyright ⓒ 메디컬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 * 본 기사의 내용은 메디컬투데이 언론사에서 제공한 기사이며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관련 문의는 해당 언론사에 연락부탁드립니다)
     
    인기뉴스 의료계뉴스 최신뉴스
     
     
    의료행사전체보기+
    의료 건강 전문가를 위한 의료 건강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