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빈 커피값 또 오른다…10일부터 100~300원 가격 인상

언론사

입력 : 2022.05.06 16:01

커피빈코리아 로고 (사진=커피빈코리아 제공)
커피빈코리아 로고 (사진=커피빈코리아 제공)

[메디컬투데이=남연희 기자] 글로벌브랜드 커피빈코리아가 지난 2월에 이어 3개월 만에 음료 메뉴 가격을 또 인상한다.


커피빈코리아는 오는 10일부터 유제품 포함음료 메뉴 중심으로 음료메뉴의 가격을 100원에서 최대 300원 인상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에 가격이 인상되는 음료 메뉴의 수는 티 라떼 및 티 음료군을 제외한 총 50종으로, 라떼, 연유 등 유제품을 포함한 음료 메뉴 중심의 가격 인상이 진행된다.

카푸치노, 카페라떼와 같이 유제품을 포함한 음료 메뉴 군의 가격은 200원에서 300원이 상승됐다. 인상된 50종의 음료 메뉴 중 100원의 가격이 인상된 메뉴는 28종, 200원이 인상된 메뉴는 16종, 300원의 가격이 인상된 메뉴는 6종이다.

커피빈코리아 관계자는 “우유를 비롯한 각종 원부자재 가격의 지속 상승으로 가격을 인상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에 앞선 지난 2월 커피빈코리아는 수년간 임차료, 인건비, 원두 가격을 포함한 제반 비용 인상을 이유로 가격 인상 소식을 알렸다.

한편, 커피빈은 이번 가격인상과 관련해 기존에 발행된 기프티콘을 포함하여, 외부 온라인몰 메뉴교환권과 동일한 메뉴를 주문하는 경우에 한해, 5월 10일 인상일로부터 90일까지의 기간동안 발생하는 차액금을 고객에게 보전해 준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ralph0407@mdtoday.co.kr

  • * Copyright ⓒ 메디컬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 * 본 기사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인기뉴스 의료계뉴스 최신뉴스
     
     
    의료행사전체보기+
    의료 건강 전문가를 위한 의료 건강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