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철엔 피부를 청결하고 뽀송뽀송하게

최광호 원장의 뷰티 가이드

초이스피부과/최광호 원장

이번 주말부터 장마가 시작된다. 장마철의 평균 습도는 80~90%로 사람이 가장 쾌적하게 여기는 습도인 30~40%보다 약 2배에 달하는 수치에 해당한다. 장마철은 산성비와 고온 다습한 환경 때문에 각종 세균에 의한 피부 트러블이 가장 빈번해지는 시기다. 특히 세균으로 인한 질환들은 가정 내에서도 흔하게 발생되고, 전염성인 경우도 많아 더욱 주의가 요구된다.

수해 등으로 인해 빗물에 피부가 장시간 노출됐을 때 가장 유의해야 할 피부질환이 바로 ‘접촉성 피부염’. 빗물에 녹아있는 세균이나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항원에 직접 닿아 피부염이 생길 수 있기 때문이다. 이 질환은 피부가 따갑고 가려우며 반점이 생기고 부풀어 오른다. 상처 부위에 닿으면 염증을 발생시키는 상처 감염증세도 일으킨다.

특정 물질에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인 경우, ‘알레르기성 접촉성피부염’이 재발하는 시기 이기도 하다. 예를 들어 목걸이나 시계의 줄이 닿는 부위, 벨트와 버클이 닿는 배꼽 부위가 가렵고 심하면 진물까지 난다. 이런 증상은 금속알레르기 성분이 땀이나 습기에 녹아 나와 피부에서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킨 탓이다. 따라서 이러한 접촉성피부염을 예방하려면 피부를 건조하게 유지시켜 주고, 원인 물질이 피부에 닿지 않도록 하는 것이 최선의 방법이다.

이 맘 때 남성에게 주로 생기는 ‘완선’이란 질환도 있다. 주로 넙적 다리나 엉덩이, 가랑이 사이에 발생되는 피부 곰팡이증으로써 2차 감염을 일으키기도 한다. 사타구니의 높은 온도와 눅눅한 습기로 인해 곰팡이가 서식하기에 좋아지고, 여기에 몸에 꼭 끼는 내의를 입어 피부에 계속적인 자극을 주게 되어 생기는 질환이다. 기온과 습도가 높은 여름에 잘 생기고 심하며, 붉은 반점이 사타구니와 항문 주변에 생겨 번져 나가며 매우 가렵다.

완선은 초기에 항진균제가 포함된 연고를 바르거나 먹는 약으로 치료해야 한다. 적절한 약을 사용하여 증상이 호전됐다 하더라도 관리를 소홀히 하면 쉽게 재발한다. 때문에 한 달 이상 충분한 시간을 갖고 항진균제 연고를 꾸준히 발라야 한다. 또 대부분 발 무좀과 동시에 발생하기 때문에 같이 치료해야 재발을 막는다. 완선을 치료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환부를 청결하게 유지해야 한다. 또 가능하면 건조한 상태를 유지해야 하므로 통풍이 잘되는 속옷을 입도록 한다. 씻고 난 후에는 피부에 물기를 꼼꼼히 닦아주는 것이 중요하다.

세균 중에서도 황색포도구균에 의한 감염으로 인한‘농가진’은 장마철 어린이에게 발생할 수 있는 대표적 질환이다. 특히 아토피 피부염이 있을 때 잘 생기고, 코를 심하게 풀어 헐어 있거나 벌레에 물려 상처가 난 자리 등에 쉽게 발생한다. 이 질환에 걸리면 피부 여기저기에 붉은 반점이 나타나며 일정 시간이 지나면 물집이 생긴다. 물집 속에는 노란 고름이 잡히며 부스럼도 생긴다. 처음 물집이 잡혔을 때 긁지 못하게 해야 전염을 막을 수 있고, 의사 처방에 따라 항생제 치료를 해야 한다. 이를 예방하려면 평소 손을 잘 씻기고 생활환경을 청결하게 하는 것이 중요하다.

‘땀띠’도 어린이들에게 주로 생긴다. 땀띠는 땀구멍이 막혀 땀이 제대로 배출되지 못하면서 생기는 염증인데, 습한 장마철에는 더욱 증상이 심해진다. 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피부를 건조하게 해줘야 한다. 따뜻한 물에 자극이 적은 비누를 사용하여 10분 전후의 목욕을 시킨 뒤에는 물기를 깨끗이 제거하고 살이 겹치는 부분에 파우더를 발라주면 예방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하지만 이미 땀띠가 생겼다면 오히려 땀구멍을 더 막아버려서 상황을 악화시키는 주범이 되기 때문에 주의해야 한다. 특히 잠을 잘 때 땀을 많이 흘리는 부위인 목 뒤나 머리, 등에 생기기 쉬워 베개에 수건을 깔아두고 축축해지기 이전에 자주 갈아주는 게 좋다.

초이스피부과 / 최광호 원장

 

* 본 칼럼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최광호 원장의 뷰티 가이드

초이스피부과 최광호 원장이 전하는 아름다움을 향한 가이드

△초이스피부과 대표원장
△한양의대 외래교수/의학박사
△대한피부과 의사회 부회장
△대한 피부과학회 정회원
△미국 피부과학회(AAD) 정회원
△대한 레이저 의학회 정회원
△대한 피부과학회 레이저분과 위원회 위원
△미국 레이저학회(ASLMS) 정회원
△대한 피부미용외과학회 이사
△국제 피부미용외과학회(ISDS) 정회원
△저서: 있어도 고민 없어도 고민 털 클리닉
피부는 몸의 거울이다
인터넷 명의
최광호 박사의 초이스, 여드름 탈출
피부와 피부미용
주름과의 전쟁-링클큐어(번역)
백반증에 대해 알고 싶은 56가지

맨 위로